SK, 차세대 원자로 기업 '테라파워' 협력

2022.05.17 15:22:09 / 백지영 jyp@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SK㈜·SK이노베이션이 차세대 소형모듈원자로(SMR) 기업인 '테라파워'와 협력키로 했다.

17일 장동현 SK㈜ 부회장과 김준 SK이노베이션 부회장은 서울 종로구 SK서린사옥에서 크리스 르베크 테라파워 CEO 등 주요 경영진과 만나 포괄적 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테라파워는 지난 2008년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인 빌 게이츠가 설립한 업체다. 차세대 원자로의 한 유형인 소듐냉각고속로(SFR) 설계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테라파워의 SFR 기술인 나트륨은 3세대 원전에 비해 안전성과 경제성 측면에서 한단계 진일보한 4세대 원전 기술로 각광받고 있다.

양사는 차세대 SMR 기술 및 방사성 동위원소 생산 역량과 SK의 사업 영역을 연계해 다양한 사업협력 기회를 발굴할 계획이다. 공동 기술개발 협력, 국·내외 진출 및 상용화 협력 등을 통해 국내 원전 관련 기업의 SMR 핵심 기술 확보와 차세대 원전 운영 등 관련 산업 육성에도 힘을 쏟는다.

한편 지난해 ‘2030년까지 전세계 탄소 감축 목표량의 1% 감축에 기여한다’는 목표를 밝힌 SK는 ‘탄소 배출 없는 안전한 전력원’으로써 SMR의 경쟁력에 주목해왔다. 차세대 SMR은 기존 대형원전보다 발전 용량과 크기를 줄인 500메가와트(㎿)급 이하의 원전이다.

특히 복잡한 안전장치 없이 자연 순환 방식의 피동형 냉각이 가능해 높은 안전성을 보유하고 있다. 설계 및 건설 방식이 간소화돼 설치와 운영에 드는 비용도 줄일 수 있어 장기적으로 탄소 중립을 해결할 유력한 대안으로 거론되고 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
  •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
  • 삼성전자, 4K 240Hz 커브드 게이밍 모니터…
  • [영상] 누리호 우주 가는 길...15분 45초 '셀…
  • 삼성전자, “프리미엄 고객, AS도 프리미엄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