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2년형 ‘윈도우핏’ 신제품 선봬

[디지털데일리 윤상호 기자] 삼성전자가 창문형 에어컨 신제품을 선보였다.

삼성전자(대표 한종희 경계현)는 2022년형 창문형 에어컨 ‘윈도우핏’을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출고가는 94만9000원이다. 4개 색상을 내놨다. 패널 교체가 가능하다.

신제품은 창문 일체형 설치 프레임을 도입했다. 영림프라임샤시와 공동 개발했다. ▲창턱에 거는 형태로 설치해 실내 쪽 창문을 닫을 수 있는 ‘창턱 거치형’ ▲창문 레일에 매립해 창문과 일렬로 라인을 맞춰 슬림한 외관을 구현할 수 있는 ‘창문 매립형’을 선택할 수 있다.

저소음 모드 기준 소음은 35데시벨(dB)이다. 에너지 소비효율은 1등급이다. ‘스마트싱스’ 애플리케이션(앱)으로 원격 제어할 수 있다. ‘스마트싱스에너지’로 전력 사용량을 관리할 수 있다. ‘인공지능(AI) 진단’을 갖췄다. 문제가 생기기전 앱으로 알려준다.

양혜순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부사장은 “지난해 처음으로 출시돼 인기를 끈 윈도우핏이 올해 설치 편리성 강화, 스마트싱스 연결 등으로 더 강력해졌다”며 “앞으로도 윈도우핏 뿐만 아니라 다양한 라인업의 삼성 에어컨으로 고객의 라이프스타일에 딱 맞는 쾌적한 냉방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6월15일까지 제품 구매자에게 설치비(5만원 상당)를 지원한다. 삼성디지지털프라자에서는 ‘윈도우핏 플러스’를 판매한다. 윈도우핏 플러스는 제품 탈부착 및 케어 서비스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타임스스퀘어 수놓은 BTS-갤럭시Z플립 콜라…
  • [갤럭시언팩] Z폴드4·플립4, '스냅드래곤…
  •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