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의 중심 권도형 대표 입장 발표 "UST·루나 팔지 않겠다"

2022.05.14 11:39:07 / 박세아 seeall@ddaily.co.kr

관련기사
컴투스도 테라에서 탈출…C2X, 메인넷 변경 공지
테라개발자연합 "테라 생태계 보존 가치 있어"…'프로젝트 재가동' 제안
화려했던 '루나', 불과 8일만에 붕괴
바이낸스, 루나 상장폐지
테라 블록체인 가동 재개…루나 가격은 끝 간 데 모르고 떨어져

"여전히 탈중앙화 화폐 필요, 그러나 더이상 UST는 이냐"

테라 생태계 부흥 계획 일부 캡쳐. 테라 사이트

[디지털데일리 박세아 기자] 테라폼랩스 권도형(도권) 대표가 테라UST(UST)와 루나(LUNA)를 팔지 않겠다고 밝혔다.

14일 권 대표는 앞서 테라 사이트를 통해 발표한 테라 생태계 부흥 계획을 트위터에 공유하고 이와 관련 자신의 입장을 정리했다.

먼저 그는 지난 며칠간 UST 디페깅 사태와 관련 테라커뮤니티 멤버들, 직원, 친구, 가족과 전화 통화를 하며 많은 사람들에 고통을 끼친 점에 대해 마음 아프다고 전했다.

그는 "여전히 탈중앙화 경제에 탈중앙화 화폐가 필요하다고 믿는다. 하지만, 현재 UST는 그 화폐가 아니라는 게 분명하다"라고 언급했다.

이어 권 대표는 "이번 사태로 인해 나와 내가 소속된 어떤 기관도 어떠한 이익도 얻은게 없으며 이번 위기를 겪는 동안 나는 루나와 UST를 필지 않았음을 분명히 했다"고 밝혔다.

권 대표는 "현재 디페깅 사태 기간 사용된 루나파운데이션가드(LFG) 비트코인(BTC) 내역을 문서화하고 있고, 팀들도 동시에 여러일을 처리하고 있다. 조금만 기다려 달라"라고 말했다.

또 "사태 해결을 위한 여러 제안이 있었고, 가장 좋은 방안이 무엇인지 생각을 정리했다. 커뮤니티와 개발자가 공감대를 형성하고 다시 일어설 수 있는 길을 찾을 것"이라고 언급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우본, '헤이지니'와 소아암 환아 지원
  • 삼성전자, “호캉스, ‘더 프리미어’와 함께…
  • 원형 얼음을 집에서…LG전자, ‘크래프트 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