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TV 3사, 인크로스와 '맞춤형 TV광고' 효과 검증

2022.05.12 10:25:22 / 백지영 jyp@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SK브로드밴드, KT, LG유플러스 IPTV 3사는 SK그룹의 디지털 광고 기업 인크로스, 단국대 커뮤니케이션학부 박현수 교수 연구팀과 함께 ‘어드레서블TV(Addressable TV) 광고효과 공동 조사연구 협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어드레서블TV 광고는 현재 국내 30개 이상 주요 방송채널을 통해 고객 별 관심사에 따라 송출되는 맞춤형 광고다. 제도적으로는 방송광고에 준하나, 기술적 측면으로는 타겟팅이 가능한 만큼 CPV(광고 시청당 비용), CPM(1000회 노출당 비용) 등 디지털 광고와 동일한 방식으로 집행 및 판매되고 있다.

2016년부터 IPTV 개별 사업자 중심으로 진행돼 온 국내 어드레서블TV 광고는 2021년부터 IPTV 3사가 공동으로 방송사업자의 프로그램광고 인벤토리를 제휴, IPTV의 데이터와 광고솔루션을 기반으로 통합 판매하는 '어드레서블TV 2.0으로 업그레이드 했다.

다만 아직까지 국내 매체 광고시장에선 새로운 유형의 광고인 만큼, 광고 효과를 입증할 만한 객관적 연구가 필요하다는 것이 IPTV 3사의 광고 판매를 대행하는 인크로스를 비롯한 시장의 판단이다.

인크로스는 장기간 디지털 미디어렙 사업을 통해 쌓아온 전문성을 바탕으로 어드레서블TV 광고를 직접 집행하고, 브랜드 인지도 및 최종 전환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심도 있게 조사할 계획이다.

인크로스 이재원 대표는 “어드레서블TV는 방송광고 시장의 ‘게임 체인저’로 주목받고 있으나 광고주가 참고할 만한 사례가 부족한 것이 사실”이라며 “이번 연구를 통해 어드레서블TV가 효과적인 디지털 매체로서 입지를 강화한다면 관련 사업도 한층 탄력을 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타임스스퀘어 수놓은 BTS-갤럭시Z플립 콜라…
  • [갤럭시언팩] Z폴드4·플립4, '스냅드래곤…
  •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