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b D램 정상 개발 중…파운드리 수주 지속
- OLED 신기술 도입…LCD 사업 종료 임박


[디지털데일리 김도현 기자] 삼성전자가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사업에 대한 부정적 평가를 정면 반박했다. 기술 및 원가경쟁력에서 경쟁사 대비 우위를 유지했다고 강조했다. 차세대 제품 개발 등도 정상 진행 중이라는 입장이다.

28일 삼성전자는 ‘2022년 1분기 실적발표 및 컨퍼런스콜’을 실시했다.

이 기간 삼성전자는 한국채택국제회계기준(K-IFRS) 연결기준 매출액 77조7815억원 영업이익 14조1214억원을 기록했다. 매출액은 전기대비 1.59% 전년동기대비 18.95% 상승했다. 영업이익은 전기대비 1.84% 전년동기대비 50.50% 증가했다.

최근 업계에서는 삼성전자와 삼성디스플레이 관련 우려가 이어졌다. 삼성전자는 신제품 연구개발(R&D) 차질 및 첨단공정 수율(완성품 중 양품 비율) 개선 난항, 삼성디스플레이는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격차 축소 등이 언급됐다.

이날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한진만 부사장은 “기술 난도가 증가하고 공급사 기술력이 높은 수준에서 수렴하고 있어 기술과 원가 격차가 줄어드는 것처럼 보이는 건 자연스러운 현상”이라며 “삼성전자는 치열한 경쟁 환경에서도 리더십을 유지하고 있다. D램에 극자외선(EUV)를 처음 도입한 것처럼 정보기술(IT) 업계 전반에 도움이 될 기술을 선제적으로 시도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10나노미터(nm)급 5세대(1b) D램에 대한 이야기도 나왔다. 앞서 삼성전자가 1b D램 개발에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다음 세대로 직행할 것이라는 언론 보도가 나왔다. 이에 한 부사장은 “12nm 기반 1b D램을 건너뛴다는 소문은 사실이 아니다. 안정적으로 개발 진행 중이고 기존 양산 일정에 차질 없다”면서 “EUV 같은 새 기술 도입 시 일부 계획이 변경되기도 한다. 선도 기업으로 도전을 받고 로드맵 확장하는 과정은 필요하다고 생각한다”고 토로했다.

파운드리 분야 관련 시장의 평가에 대해서는 아쉬움을 드러냈다. 퀄컴, 엔비디아 등 고객사 이탈 가능성이 제기된 바 있다. 삼성전자 파운드리사업부 강문수 부사장은 “최근 우려는 과도하다고 본다. 고객사 수요는 생산능력(캐파) 이상으로 견조해 공급난은 지속될 것”이라며 “다수 고객과 장기 공급계약(LTA)을 체결했다. 향후 5개년 구간 수주잔액은 전년 매출의 8배 규모”라고 설명했다.

수율 개선 작업도 이어가고 있다. 강 부사장은 “5nm 공정 수율은 성숙 단계다. 이를 바탕으로 공급이 확대되고 있다”며 “4nm는 초기 수율 램프업이 다소 지연됐으나 조기 안정화에 주력해 현재 예상된 수율에 진입했다”고 말했다.

게이트올어라운드(GAA) 기반 3nm 반도체는 예정대로 상반기 생산에 돌입한다. 현재 품질 검증을 완료하고 양산을 앞두고 있다. 삼성전자는 3nm 이후 공정 개발을 위한 신규 R&D 라인 확보를 준비 중이다.

삼성디스플레이 역시 자신감을 나타냈다. 삼성디스플레이 최권영 부사장은 “경쟁사의 OLED 투자 가속화로 경쟁 환경이 치열해진 건 사실”이라면서도 “언더패널카메라(UPC), 홀 디스플레이, 저온다결정산화물(LTPO) 박막트랜지스터(TFT) 등 기술 혁신을 통해 경쟁 패러다임을 양적에서 질적으로 전환했다. 이를 통해 경쟁사와 격차를 유지하고 있다”고 이야기했다.

대형 사업은 세대교체에 속도를 낸다. 최 부사장은 “퀀텀닷(QD) 디스플레이 적용 34인치 모니터가 3월, 55인치 및 65인치 TV가 4월 출시했다. 화면 밝기(휘도), 광시야각 등이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는다”며 “우려된 생산 수율이 조기 개선되면서 공급 제약이 빠르게 해소됐다”고 전했다.

이어 “액정표시장치(LCD) 사업은 예정대로 종료할 계획이다. LCD 사업에서 미흡했던 부분을 보강해 QD 디스플레이가 성공 사례로 남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지적재산(IP) 보호에도 집중할 방침이다. 중소형 OLED 및 QD디스플레이 분야에서의 경쟁사 침투를 최소화하는 차원이다. 최 부사장은 “축적된 지적재산권 보호를 보호하고 정당한 가치를 받을 수 있도록 다양한 조치를 강구하고 진행할 것”이라고 피력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인텔, 파운드리 생태계 구축 ‘잰걸음’…ED… 인텔, 파운드리 생태계 구축 ‘잰걸음’…ED…
  • 인텔, 파운드리 생태계 구축 ‘잰걸음’…ED…
  •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 LG이노텍, 차량 실내용 레이더 모듈 개발
  • LG전자, 로봇 안전제어 모듈 국제 인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