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가 퇴근 즈음해서 읽을 수 있는 [DD퇴근길] 코너를 마련했습니다. 혹시 오늘 디지털데일리 기사를 놓치지는 않으셨나요? 퇴근 앞두고 저희가 요약 정리한 주요 기사를 가벼운 마음으로 읽어주시기 바랍니다. 전체 기사는 ‘디지털데일리 기사 하단의 관련뉴스(아웃링크)’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글로벌 OTT 공룡 ‘넷플릭스’가 11년 만에 처음으로 가입자 감소를 기록했습니다. 19일(현지시간) 넷플릭스의 1분기 실적발표에 따르면, 신규 유료 가입자 수가 전 분기 대비 20만명 줄어들면서 총 2억 2164만명을 기록했습니다. 넷플릭스 가입자가 손실을 기록한 것은 2011년 이후 처음으로, 러시아에서의 서비스 중단 및 모든 러시아 유료 회원 탈퇴로 70만건의 손실을 입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물론 러시아 이외에도 미국과 캐나다지역 유료 구독자수가 구독료 인상에 따라 전분기 대비 64만명 감소했으며, 유럽과 중동, 아프리카(EMEA) 31만명, 중남미(LATAM)도 35만명이 줄었습니다. 다만 아태지역에서 109만명의 구독자가 증가하며 이를 상쇄했습니다. 문제는 이같은 가입자 감소 규모가 2분기에는 200만명대로 늘어날 것이라는 점입니다. 

넷플릭스 측은 가입자들의 계정 공유 증가 및 업체 간 경쟁 심화되면서 신규 회원 확보에 어려움을 겪었기 때문으로 분석했습니다. 한편 이 기간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9.8% 증가한 78억6800만달러, 영업이익은 25.1% 증가한 19억7200만달러를 기록했습니다.

마인크래프트 19금 해제, 다시 청소년·아이들 품으로

국내 한정 성인 게임으로 불린 ‘마인크래프트’, 이젠 누구나 즐길 수 있게 됩니다. 국내에서 그간 시행돼 왔던 강제적 셧다운제로 인해 마인크래프트도 국내 한정으로 성인 인증을 거쳐야 했습니다. 강제적 셧다운제란 청소년 심야시간 온라인게임 플레이를 제한하는 제도입니다. 지난 1월1일 강제적 셧다운제가 전격 폐지됐지만 여전히 청소년은 게임 플레이가 불가능했었습니다. 모장은 이같은 국내 흐름을 파악하고, 한국 청소년도 게임에 접속할 수 있도록 조치에 나선 것으로 풀이됩니다.

20일 마인크래프트 개발사 모장은 “한국에서 19세 미만 이용자 마인크래프트 접속이 다시 허용된다”며 “본인인증 앱 패스(PASS)를 인증한 부모나 보호자 허가를 받은 미성년자가 마인크래프트에 접속할 수 있도록 계정 시스템을 업데이트했다”고 밝혔습니다. 마인크래프트는 오픈월드에서 블록을 쌓아 집을 짓고, 몬스터를 물리치거나 모험을 떠날 수 있는 샌드박스 장르 게임입니다. 많은 아이들과 청소년들이 즐기지요. 강제적 셧다운제 폐지 주역이기도 한 마인크래프트. 미성년자가 패스를 인증해야 되긴 하지만, 그래도 차차 제자리를 찾아가는 모습입니다.

“로봇, 로봇, 로봇” 외친 KT 구현모

구현모 KT 대표가 “LG·삼성 등 로봇 제조사들과 잘 협업해 우리나라 로봇 생태계를 잘 만들어갈 수 있을 것”이라며 로봇 사업 의지를 강조했습니다. 구현모 대표는 20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2022 월드IT쇼’에서 기자들과 만나 “로봇은 시간은 걸리더라도 우리 생활 속으로 들어올 시기가 곧 온다”면서 이 같이 말했는데요. “LG전자나 삼성이 로봇을 만들면 그걸 컨설팅하고 판매·관리하는 건 KT가 잘해왔기 때문에 로봇 제조사들과 잘 협업하겠다”고 추가 협력 가능성도 시사했습니다.

구현모 대표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약 50분간 진행된 월드IT쇼 부스투어 중에서 개인적으로는 유일하게 LG전자 전시관을 찾아 LG 클로이 로봇 제품에 큰 관심을 보였습니다. 기아자동차와 에프엑스기어, SK텔레콤과 LG전자, 삼성전자 등 전시관을 둘러보는 동선 가운데 구 대표는 SK텔레콤 부스투어 도중 동선을 바꿔 홀로 LG전자 전시관을 찾은 것이죠. 구 대표는 취임 이래 KT의 탈통신을 주도하면서 이른바 ‘디지코(DIGICO)’ 기업을 표방해왔습니다. 로봇 사업도 그 일환으로 보여집니다. 

카카오, IT기업 첫 디지털접근성책임(DAO) 선임

카카오가 국내 IT기업 처음으로 디지털접근성책임자(Digital Accessibility Officer, DAO)’를 선임했습니다. 카카오는 공동체와 함께 디지털 접근성 강화를 위한 ‘배리어 프리 이니셔티브(barrier free initiative)’를 체계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자회사 링키지랩 김혜일 접근성 팀장을 DAO로 선임했다고 밝혔습니다.

김혜일 DAO는 중증 시각 장애인 당사자로서 지난 2014년부터 다음과 카카오에서 접근성 업무를 담당해왔는데요. 그는 장애인 정보 접근성 향상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해 고용노동부 산업포장을 받기도 했죠. 

카카오는 다양한 서비스와 플랫폼, 기술 등에 더 많은 사람들이 쉽고 편하게 접근할 수 있는 환경을 마련한다는 의미의 ‘배리어 프리 이니셔티브’를 추진하고, 이 일환으로 공동체 얼라인먼트센터(CAC) ESG총괄 산하에 DAO를 선임했다고 합니다.

뮤직카우, 금융위 ‘증권’ 판단에 “유예기간 내 모든 조건 완비”

뮤직카우가 금융위원회 산하 증권선물위원회(이하 증선위) 검토 결과에 따라 본격적인 사업 재편에 나섭니다. 음악 저작권료 참여청구권 투자 플랫폼 뮤직카우는 증선위 검토 결과를 바탕으로 유예기간 내 모든 기준 조건을 신속히 완비할 것이라고 20일 전했는데요. 건강한 거래 환경 및 투자자 보호가 목적입니다. 뮤직카우는 음악 저작권으로부터 수익을 받을 수 있는 '저작권료 참여 청구권'을 판매하는 회사입니다. 고가 자산을 지분 형태로 쪼개 다수 투자자가 공동 투자하는 ‘조각투자’ 방식으로 사업을 운영하지요.

뮤직카우는 새로운 정책에 적합한 서비스를 선보이기 위해, 오는 21일부터 신규 옥션을 진행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저작권료 참여청구권 옥션 서비스 개편 완료 시 재개할 계획인데요. 그래도 기존 거래되고 있던 곡들은 종전과 같이 마켓에서 매매를 원활히 진행할 수 있습니다. 뮤직카우는 이용 고객을 위한 안정적인 서비스 환경을 이어나갈 계획입니다. 뮤직카우 관계자는 “새로운 정책과 제도에 맞는 옷으로 빠르게 갈아입고 투자자 보호와 함께, 음악 지적재산권(IP) 산업 활성화에 힘을 더할 수 있는 서비스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습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English News더보기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 삼성전자, 인도 뉴델리서 '익스피리언스 스토…
  • 뉴진스 에디션·삼성D OLED 탑재…'LG 그…
  • 다누리, 달 속살까지 찍었다…NASA 쉐도우캠…
  • 세계가 인정한 LG전자 '97인치 선 없는' OL…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