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셀 플랫폼 ‘솔드아웃’, 무신사·두나무서 400억원 투자유치

2022.04.07 12:22:51 / 이안나 anna@ddaily.co.kr

관련기사

- 누적 투자금 550억원, ’제2검수센터’도 연내 오픈

[디지털데일리 이안나 기자] 한정판 마켓 ‘솔드아웃’ 운영사 에스엘디티(SLDT)는 최근 유상증자를 통해 400억원 투자금을 확보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투자금을 활용해 솔드아웃 서비스를 개선하고 고객 편의성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유상증자는 기존 에스엘디티 주주 무신사와 두나무가 각각 참여해 이뤄졌다. 개별 투자금 규모는 공개하지 않았다. 이에 따라 에스엘디티는 550억원 누적 투자금을 확보했다. 지난해에도 에스엘디티는 두나무로부터 100억원을 투자받았다.

에스엘디티는 이번 유상증자를 통해 확보한 자금을 신규 인력 채용과 검수센터 구축 투자, 신규 카테고리 확대 등을 위해 활용할 방침이다.

우선 솔드아웃 플랫폼 고도화를 위해 개발인력을 대대적으로 채용한다. 검수 시스템 강화를 위한 전문인력도 선제적으로 확보해 정확하고 신속한 검수 서비스를 고객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솔드아웃은 현재 서울 성동구 성수동에 검수센터를 운영 중이다. 올 상반기 중 서울에 ‘제2검수센터’ 개관도 추진한다. 이 과정에서 에스엘디티는 새롭게 확보한 투자금을 검수센터 인프라 개선과 인력 채용 등에 활용한다.

카테고리 확대 및 전문성 강화를 위한 투자도 강화한다. 스니커즈 및 의류 외에도 ▲럭셔리 ▲라이프스타일 ▲테크 등 영역에서 취급 품목을 점차 늘리고 검수 역량 및 서비스 강화에 주력한다.

정대철 에스엘디티 최고재무책임자(CFO)는 “솔드아웃은 신규 투자금을 이용해 서비스를 더욱 고도화하고 고객 편의성을 집중 개선할 것”이라며 “국내에서 한정판 거래 문화가 건전하게 성장하고 정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이주의 전자뉴스] 가전업계, ESG 경영 가… [이주의 전자뉴스] 가전업계, ESG 경영 가…
  • [이주의 전자뉴스] 가전업계, ESG 경영 가…
  • LG, 잠실야구장에서 ‘부산엑스포’ 응원전
  • [르포] 이번엔 잠실…애플스토어 4호점, 차…
  • LG전자, ‘디오스 오브제컬렉션 무드업’ 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