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최고안전책임자(CSO)로 박종욱 대표 선임…“안전보건 강화”

2022.01.27 18:08:40 / 권하영 kwonhy@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권하영 기자] KT가 2인 대표이사 체제로 바뀐다. 27일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에 따라 안전보건 업무 총괄 담당(CSO)을 두기로 한 조치다.

KT는 27일 대표이사 변경 안내공시를 통해 박종욱 대표이사<사진>를 추가 선임했다고 밝혔다. 박 대표는 구현모 대표와 함께 대표이사를 맡게 됐다. 임기는 이날부터다.

아울러 KT는 안전보건 업무를 총괄하는 안전보건총괄(CSO)직을 신설해 박 대표를 CSO에 선임했다. 박 대표는 기존 KT 경영기획부문장 사장직을 유지하며 겸직한다.

KT 관계자는 “KT가 안전보건 분야에서 독립적이고 전문화된 경영체계를 마련하기 위해 안전보건 업무를 총괄하는 대표이사를 추가 선임했다”고 설명했다.

KT가 2인 대표 체제가 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중대재해처벌법 시행과 함께 대응 체계를 갖추기 위한 조치라는 게 통신업계의 분석이다.

앞서 통신업계를 비롯한 각 업계에서 기업들이 안전 담당 대표와 임원을 선임하거나 별도 조직을 구성하는 등 비슷한 조치를 취했다.

박 대표는 그간 KT에서 그룹 차원 경영전략 수립, 인수합병, 투자를 포함한 재무 관련 영역을 총괄해왔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우본, '헤이지니'와 소아암 환아 지원
  • 삼성전자, “호캉스, ‘더 프리미어’와 함께…
  • 원형 얼음을 집에서…LG전자, ‘크래프트 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