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임재현기자] 현대자동차와 기아가 미국에서 ‘고객에게 최고의 가치를 제공하는 차’ 타이틀을 석권했다.

현대자동차와 기아는 미국 시사주간지 ‘U.S.뉴스&월드리포트’가 발표한 ‘2022 최고의 고객가치상’ 차종별 11개 부문에서 6개 부문을 수상하며 가장 많은 상을 받은 브랜드의 영예를 안았다고 지난 23일 밝혔다.

‘최고의 고객가치상’은 품질과 상품성뿐 아니라 신차와 중고차 가격, 유지비까지 평가해 종합적으로 우수한 차량에 주어지는 상이다.

각 차량 품질과 상품성은 자동차 전문매체들이 분석한 주행성능, 승차감, 안전성, 내장, 기술 및 편의사양, 연결성, 연비, 적재공간 등의 요소를 고려해 평가했다.

차량의 경제적 가치는 수리비, 연료비, 보험료 등 5년간 차량 유지에 들어가는 총비용과 현재 거래되는 중고차의 가격 등을 비교 평가해 산정했다.

현대자동차와 기아는 특히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분야에서 5개 부문 모두 최고의 차로 선정돼 경쟁사를 압도했다.

중형 SUV와 대형 SUV 부문에서 각각 현대자동차 ‘싼타페’와 기아 ‘텔루라이드’가 수상했고, 준중형 SUV와 소형 SUV 부문에서는 현대자동차 ‘투싼’과 ‘코나’가 1위로 뽑혔다. 최고의 하이브리드·전기 SUV 부문에는 ‘투싼 하이브리드’가 경쟁 차종을 제치고 이름을 올렸다.

‘엘란트라(국내명 아반떼) 하이브리드’는 최고의 하이브리드·전기 승용차 상을 받는 등 ‘최고의 고객가치상’ 부문 중 전동화와 관련된 2개를 모두 현대자동차가 수상하며 친환경차 경쟁력까지 입증했다.

이밖에 승용 분야에서 ▲소형 닛산 베르사 ▲준중형 혼다 시빅 ▲중형 혼다 어코드 ▲준대형 토요타 아발론이 수상했고, 미니밴 분야에서 혼다 오딧세이가 상을 받았다.

현대자동차 및 기아 관계자는 “‘최고의 고객가치상’ 최다 수상 브랜드로 선정돼 기쁘고 명예롭게 생각한다”며 “고객에게 더욱 높은 가치를 제공하는 현대자동차와 기아의 우수한 상품 경쟁력이 인정받은 결과”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전자동 세탁기 ‘그랑데 통버블’ 선… 삼성전자, 전자동 세탁기 ‘그랑데 통버블’ 선…
  • 삼성전자, 전자동 세탁기 ‘그랑데 통버블’ 선…
  • 인텔, 파운드리 생태계 구축 ‘잰걸음’…ED…
  •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 LG이노텍, 차량 실내용 레이더 모듈 개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