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전자문서 및 리포팅 기업 포시에스는 지난 19일부터 21일까지 3일간 진행되는 일본 정보기술(IT) 전시회에 참여, 자사의 클라우드 기반 전자계약 서비스 ‘이폼사인(eformsign)’을 소개했다고 21일 밝혔다.

포시에스가 참여한 전시회는 ‘제6회 재팬 IT 위크 오사카’다. 일본은 정부 주도의 디지털 전환 추진에 따라 2030년까지 디지털 전환시장 규모는 3조엔 규모로 늘어날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비대면 업무 환경 구축을 원하는 기업의 수요가 상당하다.

포시에스는 부스에서 종이로 사용되던 계약서, 동의서, 서약서 등을 그대로 전자문서로 전환하고 이메일 또는 문자메시지로 서명을 요청하는 등의 이폼사인 기능을 선보였다. 현대자동차, LG화학, GS칼텍스 등 국내 주요 기업의 도입사례를 바탕으로 맞춤 컨설팅도 진행했다는 설명이다.

이폼사인은 국내 금융권 다수의 디지털 창구 시스템 구축 레퍼런스를 보유한 오즈이폼의 전자문서 엔진 기술을 기반으로 개발됐다. 별도 시스템 구축 없이 구독 형태로 도입 가능하다. 기업 내 인사, 구매, 마케팅, 법무 등 모든 업무에 활용 가능하다.

포시에스는 이번 전시회 참여를 통해 오사카를 중심으로 일본 관서지역 영업 거점 확대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박미경 포시에스 대표는 “일본의 디지털 전환 시장 규모는 올해부터 점진적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오사카 전시회 참가를 기점으로 일본 관서지역으로 영업 거점을 확대하고 신규 파트너 발굴 및 고객 확보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포시에스는 작년 12월 일본 중견 IT 기업 메트로와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디지털 전환에 본격 돌입한 일본 전자문서 시장을 집중 공략하기 위함이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 LG이노텍, 차량 실내용 레이더 모듈 개발
  • LG전자, 로봇 안전제어 모듈 국제 인증
  •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