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미싱 문자 예시

[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설 연휴를 앞두고 선물(택배) 배송 확인, 코로나19 관련 정부 지원금 등을 사칭한 스미싱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정부 기관들의 주의보가 발령됐다.

20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 금융위원회, 경찰청, 금융감독원,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명절을 노린 스미싱·보이스피싱 공격에 대한 주의를 당부했다.

과기정통부에 따르면 작년 스미싱 신고(접수)·차단 20만여건 중 설 명절 등 택배를 많이 주고받는 시기를 악용한 택배사칭 스미싱이 17만여건으로 전체 87%를 차지했다.

‘주문한 상품이 OO택배에서 배송되었으나 주소가 확인되지 않아 반송되오니 주소 확인 부탁드립니다 ’, ‘미수령 택배가 있습니다. 앱다운 설치 후 확인해주세요 ’, ‘OO님 설 명절 선물로 모바일 상품권을 보내드립니다. 확인 바랍니다 ’, ‘설 선물 50% 할인쿠폰 지급완료! 즉시 사용가능! 확인 ’ 등이 이전에 발견된 택배 사칭 스미싱 사례다.

또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정부가 소상공인 등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지원사업을 사칭한 스미싱도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귀하는 국민지원금 신청대상자에 해당이되므로 온라인센터 에서 지원하시기 바랍니다’, ‘손실보상금 지원을 위해 아래에 접속 후 신청해주십시오. ’, ‘지원금 신청이 접수 되었습니다. 다시 한번 확인 부탁 드립니다. ’, ‘긴급 희망회복 자금 신청접수 실시('21.11.~) ’ 등이다.

문자 내 인터넷주소(URL)을 클릭하면 스마트폰에 악성 애플리케이션(앱)이 설치될 수 있다. 이 경우 개인정보가 유출돼 보이스피싱 사기에 악용되는 등 금전적 피해로 이어질 수 있다.

스미싱·보이스피싱 예방을 위해서는 ▲택배 조회, 모바일 상품권 증정, 정부 지원금 신청 등 문자 속 출처가 확인되지 않은 URL 또는 전화번호 클릭하지 않을 것 ▲이벤트 당첨, 선물 배송 조회, 정부 지원금 신청 등 명목으로 개인정보·금융정보 요구에 응대하지 않을 것 ▲백신 프로그램 설치 후 업데이트, 실시간 감시 상태 유지, 소액결제 차단 기능 설정 등 기본적인 보안수칙 준수가 요구된다.

정부는 설 명절을 앞두고 관계 부처간 협업을 통해 국민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스미싱·보이스피싱 주의문자 발송, 스미싱 모니터링 및 사이버범죄 단속 강화를 실시한다는 방침이다. 과기정통부와 KISA가 설 연휴 스미싱 유포에 대응하는 24시간 모니터링을 수행한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인텔, 파운드리 생태계 구축 ‘잰걸음’…ED… 인텔, 파운드리 생태계 구축 ‘잰걸음’…ED…
  • 인텔, 파운드리 생태계 구축 ‘잰걸음’…ED…
  •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 LG이노텍, 차량 실내용 레이더 모듈 개발
  • LG전자, 로봇 안전제어 모듈 국제 인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