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백영기자]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사진>가 5대 초격차 과학기술과 5대 글로벌 선도기업 육성을 통해 과학기술 중심 국가를 만들겠다는 비전을 발표했다. 이를 통해 우리나라를 세계 5대 경제강국에 진입시키겠다는 목표다.

안 후보는 19일 한국과학기술원(카이스트·KAIST)이 주최한 ‘대선캠프와의 과학정책 대화’에서 “현재 미국과 중국이 벌이고 있는 기술패권전쟁에서 우리나라가 생존할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남들이 못 쫓아오는 초격차 기술을 최소 5개 이상 확보하는 것”이라며 “이제 기술패권 가진 나라가 세계를 지배하는 만큼, 국가 지도자는 그 전쟁의 맨 앞에서 사령관 역할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5대 초격차 과학기술 확보·5대 글로벌 선도기업 육성을 통한 ‘G5(Group of 5) 경제강국클럽’ 진입은 안 후보의 1호 대선 공약이다. 그는 초격차 기술 확보가 가능한 분야로 디스플레이, 2차전지, 원전, 수소, 바이오, 콘텐츠 산업 등을 꼽았다.

안 후보는 “만약 우리나라가 5개 분야 초격차 과학기술을 보유하고, 삼성전자급의 세계적인 대기업 5곳을 확보할 수 있다면, 미국 영국 프랑스 독일 일본 등 세계 5대 강국과 어깨를 나란히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를 위한 구체적인 실행계획으로는 ▲정부 조직 개편 ▲혁신적 과학 기술 체계 구축 ▲미래 인재 양성·확보 ▲규제 혁신 등을 제시했다. 정부 조직 개편과 관련해선, 과학기술 부총리를 신설해 컨트롤타워 역할을 맡기는 한편 이를 보좌하기 위해 청와대에 과학기술 수석 비서관제를 둬 일관성 있는 과학기술정책을 펼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또, 규제 혁신의 원칙은 기존 포지티브 규제를 금지된 것만 나열하는 ‘네거티브 규제’ 시스템으로 바꾸겠다고 했다.

안 후보는 “여러 복잡한 법을 한꺼번에 없애고 새로운 법을 제정해서 정리하는 것이 필요하다”며 “다만 인간의 생명과 안전에 대한 규제는 보다 촘촘하게 강화하고, 신산업에 대한 규제는 없애겠다”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무풍에어컨 인기”…광주사업장… 삼성전자, “무풍에어컨 인기”…광주사업장…
  • 삼성전자, “무풍에어컨 인기”…광주사업장…
  • LG전자, 창문형 에어컨 ‘휘센 오브제컬렉션…
  • 삼성전자, 日 스마트폰 2위 복귀…5G 경쟁력…
  • 이번엔 ‘뚱랑이’…삼성전자, ‘갤럭시Z플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