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왕진화 기자] 위메이드가 IMC게임즈 타이틀을 ‘위믹스’ 플랫폼에 온보딩한다.

위메이드(대표 장현국)는 IMC게임즈(대표 김학규)와 블록체인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2003년에 설립된 IMC게임즈는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장르 타이틀 다수를 보유하고 있다. 2006년 ‘그라나도에스파다’, 2015년 ‘트리오브세이비어’ 등이 해외 시장에서 성과를 올리고 있다.

지난해 12월에는 ‘트리오브세이비어M’ 비공개 시범 테스트(Closed Beta Test)를 진행한 바 있다.

김학규 IMC게임즈 대표는 “탈중앙화라는 블록체인 핵심가치는 MMORPG라는 장르가 초기부터 추구했던 이상”이라며 “블록체인 기술이 이용자 편의와 권리를 보호하고 흥미로운 게임 세계를 만드는데 활용될 수 있는 시스템을 위메이드와 함께 만들 것”이라고 전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SK스토아-BL그룹, 건강기능식품 PB 개발 추… SK스토아-BL그룹, 건강기능식품 PB 개발 추…
  • SK스토아-BL그룹, 건강기능식품 PB 개발 추…
  • 삼성전자, “무풍에어컨 인기”…광주사업장…
  • LG전자, 창문형 에어컨 ‘휘센 오브제컬렉션…
  • 삼성전자, 日 스마트폰 2위 복귀…5G 경쟁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