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왼쪽부터 송세영 피노맥스 CFO, 이용섭 광주시장

[디지털데일리 박세아 기자] 피노맥스(PMX)가 광주광역시와 인공지능(이하 AI) 산업육성을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피노맥스는 CT, MRI 영상을 활용해 알츠하이머와 같은 퇴행성 뇌질환과 폐질환 등을 진단하고 만성질환 바이오마커를 제시하는 AI 솔루션을 개발하는 기업이다. MRI와 CT 영상의 구획화(Segmentation)에 특화된 기술을 보유하고 있으며, 현재 흉부 CT 솔루션, 뇌 및 전신 MRI 솔루션을 개발 중에 있다.

피노맥스는 광주광역시와 협약을 통해 ▲의료용 영상진단 AI 솔루션 플랫폼 기술개발 및 사업화 ▲AI 분야 기업 지원 및 지사 설립 추진 ▲AI 분야 전문 인재육성 및 일자리 창출 등을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피노맥스 김한석 대표는 "AI 기반 의료서비스 확대와 기술 고도화 및 인재 육성에 힘쓰겠다. 광주광역시 AI 인프라의 큰 도움을 기반으로 메디컬AI 연구소 및 전문 인력 육성 등 다양한 협력을 할 수 있어 기대가 크다"고 전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SK스토아-BL그룹, 건강기능식품 PB 개발 추… SK스토아-BL그룹, 건강기능식품 PB 개발 추…
  • SK스토아-BL그룹, 건강기능식품 PB 개발 추…
  • 삼성전자, “무풍에어컨 인기”…광주사업장…
  • LG전자, 창문형 에어컨 ‘휘센 오브제컬렉션…
  • 삼성전자, 日 스마트폰 2위 복귀…5G 경쟁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