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신임 김명규 대표 ‘서비스∙정책전략’, 장기환 대표 ‘비즈니스 운영 총괄’ 담당

[디지털데일리 이안나 기자] 쿠팡 자회사 쿠팡이츠서비스가 2인 각자 대표이사 체제로 출범하며, 김명규 대표를 신규 선임했다고 18일 밝혔다.

신임 김 대표는 쿠팡에서 물류정책실장을 맡으며 중장기 전략 기획을 세우고, 지역투자와 일자리 창출, 서비스 및 안전 관리를 위한 정책 수립 등을 담당했다.

김 대표는 배달물류 관련자(고객과 상점주, 배달파트너 등)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안전하고 편리한 운영을 정착시킨다는 목표다. 또 산업 발전을 위한 개선사항들에 대응하는 업무를 담당하게 된다.

쿠팡이츠서비스 출범 이후 쿠팡이츠서비스를 총괄했던 장기환 대표는 치타배달 등 특화 서비스 강화와 사업 성장을 주도하게 된다.

쿠팡이츠는 ‘한집배달’, ‘치타배달’ 등을 처음 도입하고, 맛집 가이드 서베이 ‘블루리본’ 뱃지 등을 운영하고 있다. 쿠팡이츠서비스는 배달파트너 안전을 위해 한국교통안전공단, 서울시 등과 협력해 안전 교육을 강화했다.

김 신임 대표는 “쿠팡에서 쌓은 경험을 토대로 쿠팡이츠서비스가 ‘고객이 와우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목표를 실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
  •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
  • 삼성전자, 4K 240Hz 커브드 게이밍 모니터…
  • [영상] 누리호 우주 가는 길...15분 45초 '셀…
  • 삼성전자, “프리미엄 고객, AS도 프리미엄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