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박세아 기자] 자율주행 로봇 서비스 기업 클로봇이 현대자동차그룹(이하 현대차그룹) 제로원으로부터 3번째 후속투자를 유치했다고 18일 밝혔다.

클로봇은 최근 로보틱스 기술확보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는 현대차그룹 제로원으로부터 관제 및 자율주행 분야 로봇 소프트웨어 파트너로서 성장 가능성을 인정받아 추가 투자가 성사됐다고 전했다.

현대차그룹 오픈이노베이션 플랫폼 '제로원 엑셀러레이터'는 회사에 시드 투자를 진행한 2018년 이후, 2019년 시리즈 A, 2022년 시리즈 B까지 매 라운드 투자에 참여한 바 있다.

이를 통해 클로봇은 자체 솔루션 개발에 집중해 클라우드 기반 이기종 로봇 관제 솔루션 '크롬스'와 범용성 자율주행 소프트웨어 '카멜레온' 등을 개발했다.

회사는 이기종 로봇관제, 자율주행 기술을 바탕으로 스마트팩토리, 물류 등 로봇을 개발하는 현대차그룹과 협업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클로봇 김창구 대표이사는 "자율주행·로봇 분야 기술을 개발하는 현대차그룹으로부터 소프트웨어 개발역량과 성장 가능성을 인정받아 제로원으로부터 후속 투자를 유치할 수 있었다"며 "기술력으로 인정받은 만큼 관제 및 자율주행 분야 소프트웨어 개발에 주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전자동 세탁기 ‘그랑데 통버블’ 선… 삼성전자, 전자동 세탁기 ‘그랑데 통버블’ 선…
  • 삼성전자, 전자동 세탁기 ‘그랑데 통버블’ 선…
  • 인텔, 파운드리 생태계 구축 ‘잰걸음’…ED…
  •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 LG이노텍, 차량 실내용 레이더 모듈 개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