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배터리 탈착 가능…5.3인치 화면 갖춰

[디지털데일리 윤상호 기자] 삼성전자가 20만원대 스마트폰을 선보였다. 배터리 탈부착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X커버5’를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출고가는 27만5000원이다. 색상은 블랙 화이트 2종이다. 롱텀에볼루션(LTE)폰이다.

배터리를 교체할 수 있다. 용량은 3000밀리암페어시(mAh)다. 방수방진(IP68)을 지원한다. 고릴라글래스6를 적용했다.

5.3인치 고화질(HD플러스) 액정표시장치(LCD) 디스플레이를 갖췄다. 카메라는 전면 500만화소 후면 1600만화소 각각 1개다. 4기가바이트(GB) 램(RAM)과 64GB 내장 메모리를 탑재했다. 마이크로SD카드를 추가할 수 있다.

한편 삼성전자는 이 제품 구매자에게 영어 학습 콘텐츠 할인권 등을 제공한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시판…출고가 1…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시판…출고가 1…
  •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시판…출고가 1…
  • LG전자, “‘씽큐’ 체험해보세요”
  • LG전자, 2022년 에어컨 경쟁 ‘점화’
  • 삼성전자, ‘갤럭시 언팩’ 9일 개최…‘갤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