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시스템에어컨 연동…저소음 특징

[디지털데일리 윤상호 기자] LG전자가 가정용 환기시스템 시장에 진출했다.

LG전자(대표 조주완 배두용)는 가정용 환기시스템을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신축 또는 리모델링 때 설치할 수 있는 제품이다. 환기시스템은 다용도실 베란다 등에 설치하고 공기 통로는 실내 천장에 매립하는 방식이다.

업계 최초로 시스템에어컨과 연동이 가능하다. LG전자 자체 실험 결과 연동할 경우 단독 실행보다 2배 이상 빠르게 실내 미세먼지를 제거했다.

실내 유입 먼지 제거 필터에 자외선(UV) 발광다이오드(LED) 살균을 적용했다. 인증기관 TUV라인란드 시험 결과 유해 세균을 99.99% 없애준다.

특강풍모드 소음은 최대 30데시벨(dB)이다. 전열교환기를 탑재해 냉방시 약 60% 난방시 약 70% 에너지를 회수한다. 이산화탄소량을 실시간으로 측정해 환기량을 자동 제어한다. ’LG 쌍큐‘ 애플리케이션(앱)으로 필터 교체 시기를 알려준다.

LG전자 홈어플라이언스&에어솔루션(H&A)사업본부 에어솔루션사업부장 이재성 부사장은 “건강과 위생에 대한 고객의 관심이 높은 가운데 앞선 위생관리 기능과 인공지능을 갖춘 LG 환기시스템을 더 많은 고객이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시판…출고가 1…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시판…출고가 1…
  •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시판…출고가 1…
  • LG전자, “‘씽큐’ 체험해보세요”
  • LG전자, 2022년 에어컨 경쟁 ‘점화’
  • 삼성전자, ‘갤럭시 언팩’ 9일 개최…‘갤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