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임재현기자] 전세계 자동차업계의 관심을 모아왔던 제너럴모터스(GM)의 전기트럭 '2024년형 쉐보레 실버라도EV'가 공개됐다. 외형은 전기차가 가지는 다소 생소한 느낌보다는 기존의 '강인함' 감성을 그대로 유지했다는 느낌을 준다.

5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CES 2022에서 공개된 실버라도EV는 쉐보레의 주력 픽업트럭인 실버라도를 전기차로 재탄생시켰다는 의미에서 개발 단계에서부터 시장의 관심이 적지 않았다. 

이날 공개된 실버라도EV는 GM의 전기차 전용 플랫폼인 얼티엄을 기반으로 쉐보레 픽업트럭 고유의 특징을 담는데 주력했다는 평가다. 얼티엄 플랫폼은 GM이 LG에너지솔루션과 협력해 만든 전기차 전용 플랫폼이다. 

GM에 따르면, 쉐보레 실버라도 EV는 법인용 WT 트림과 RST 퍼스트에디션 두 가지 트림으로 구성돼 출시될 예정이다. 1회 완충 시 최대 주행거리(GM 기준)는 644km에 달한다. 

실버라도EV의 주력 트림은 RST 퍼스트에디션이다. 4륜구동이며 최대출력 664마력, 최대토크 107.8f·m의 힘을 발휘한다. 정지 상태에서 시속 60마일까지 4.5초면 도달한다. 트럭이 가져야할 힘과 견고함, 내구성, 온ㆍ오프로드 주행 성능을 제공한다.  


실버라도EV에는 24개 모듈로 구성된 얼티엄 배터리 팩을 기본으로 하며, 350KW급 고속 충전 시스템은 10분 충전만으로도 160km를 운행할 수 있다고 GM측은 밝혔다. 아울러 최대 10개의 콘센트에 총 10.2KW의 전력을 공급할 수 있어 캠핑, 작업 현장에서 활용성이 높다는 설명이다.

한편 실버라도EV에는 GM의 차량 통합 소프트웨어 플랫폼인 얼티파이가 탑재되는데 클라우드 기반의 플랫폼을 통해 운전자는 간편하게 차량용 소프트웨어를 업데이트할 수 있다, 아울러 본인에게 최적화된 기능을 선택, 저장 및 타 기기와도 손쉽게 연동할 수 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타임스스퀘어 수놓은 BTS-갤럭시Z플립 콜라…
  • [갤럭시언팩] Z폴드4·플립4, '스냅드래곤…
  •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