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정보통신, KERIS ‘4세대 지능형 나이스’ 2차 공급계약 체결

2022.01.05 10:51:01 / 이상일 2401@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아이티센 그룹의 쌍용정보통신(대표 박진국)이 클라우드 사업 역량을 강화한다. 

쌍용정보통신은 한국교육학술정보원(KERIS)와 ‘4세대 지능형 나이스 구축’(응용SW 개발 2단계) 1차년도에 이어 2차년도까지 계약을 완료했다고 4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4세대 지능형 나이스 구축’ 사업 규모는 687억 원이며, 그 중 쌍용정보통신의 계약금액은 총 329억 원 이다. 이번 계약금은 172억 원으로 쌍용정보통신 계약금액의 52%에 해당한다. 

쌍용정보통신은 ‘4세대 지능형 나이스 구축’ 사업에 △교육행정정보시스템 △온•오프라인 융합교육지원 △지능형 멀티클라우드기반 시스템을 공급하고 있다. 클라우드 사업을 확대하고 있는 쌍용정보통신이 본 사업 참여를 통해 디지털 정부혁신 사업에 기여할 예정이다. 

4세대 나이스는 클라우드,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블록체인 등 최신IT기술을 활용한다. 2만여개의 전국의 유·초·중등학교와 교육행정기관(교육부, 시도교육청 17개, 교육지원청 176개), 재외한국학교 , 대학·전문대학(400여개)의 새로운 교육정책 지원 및 지속가능한 교육행정정보시스템으로 전면 개편한다. 

쌍용정보통신 관계자는 “당사의 클라우드 구축 기술력을 인정받아 지난해에 이어 올해까지 ‘4세대 지능형 나이스 구축’사업을 이어가게 됐다”라며 “이번 사업뿐만 아니라 공공기관 클라우드 전환사업에도 본격적으로 나서 명실상부한 클라우드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쌍용정보통신은 지난 11월 아이티센 그룹 계열사인 콤텍시스템의 종속회사로 편입이 완료됐다. 쌍용정보통신은 이번 편입을 기반으로 클라우드 사업을 강화하며 콤텍시스템이 확보한 고객 채널을 통해 솔루션과 서비스를 공급하고 신규고객 발굴에도 주력할 계획이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시판…출고가 1…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시판…출고가 1…
  •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시판…출고가 1…
  • LG전자, “‘씽큐’ 체험해보세요”
  • LG전자, 2022년 에어컨 경쟁 ‘점화’
  • 삼성전자, ‘갤럭시 언팩’ 9일 개최…‘갤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