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왕진화 기자] 넷마블문화재단이 게임소통교육 5주년을 기념한 책자 ‘5해를 풀다’를 발간했다.

넷마블문화재단(이사장 방준혁)은 이번 기념 책자를 학교 및 공공기관 등에 무료로 배포하며, 재단 홈페이지 내 공지를 통해 누구나 다운로드 받아볼 수 있게 했다고 29일 밝혔다.

이 책자에는 2016년부터 진행된 넷마블문화재단 주요 사회공헌 사업인 게임소통교육 5년간 기록 및 성과를 비롯해 이에 참여한 가족들의 인터뷰, 앞으로의 도전과 방향성에 대한 내용들이 담겨 있다.

넷마블문화재단은 지난 5년간 초등학생 및 학부모 약 약 2000명을 대상으로 학교 방문 교육, 가족캠프, 부모 간담회, 집으로 찾아가는 쌍방향 교육 등의 게임소통교육 일환 프로그램을 전개했다.

재단은 게임소통교육 효과를 객관적으로 측정하고 그 결과에 따라 프로그램을 개선, 보완해 나가기 위해 2017년부터 최혜지 서울여자대학교 교수 연구팀과 협력해 효과성 연구를 진행해왔다. 이번 책자에 관련 평가도 함께 공개됐다.

효과성 연구 결과에 따르면 2018년부터 2020년까지 3년간 진행한 가족캠프에서 부모의 게임 이해도를 평가하는 학습평가 척도 점수에서 사전 대비 사후 점수 상승률이 각각 8.5%, 12.28%, 18.45% 상승했다. 자녀는 각각 6.23%, 8.25%, 11.83% 상승하는 유의미한 수치를 보였다.

재단은 가족캠프가 게임에 대한 지식과 가치, 미래가능성 등 이해도를 높이고, 매해 거듭할수록 효과적으로 교육했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풀이했다.

또한 게임소통교육에 참여한 부모, 자녀가 ‘게임’을 떠올리면 연상되는 단어를 교육 전·후 기입해 이를 분석한 결과 부모와 자녀 모두 게임에 대한 인식이 긍정적으로 변화한 것으로 나타났다.

게임소통교육 전 키워드 분석에서는 ‘중독’, ‘스마트폰’ 등의 부정적인 키워드가 나타났다면 교육 후에는 ‘즐거움’, ‘성취감’, ‘소통’이라는 키워드로 변화해 눈길을 끌었다.

이승원 넷마블문화재단 대표는 “게임소통교육은 ‘게임’이 가진 순기능이 가정 내 제대로 발현되어 가족 소통 강화 및 관계 증진에 기여했으면 좋겠다는 바람에서 시작됐다”며 “앞으로도 급변하는 게임산업을 지속적으로 반영하고, 게임 인재를 꿈꾸는 자녀 세대에게 미래의 청사진을 제시하여 가족 내 소통 강화는 물론 게임산업과 인재에 대한 이해까지 높일 수 있는 교육 프로그램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재단은 게임소통교육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교육대상 확장을 위한 게임소통 교육 개발 ▲단계별 소통교육 개발 진행 ▲게임소통교육의 전문성 구축을 위한 프로그램 매뉴얼화와 전문강사 교육 등도 향후 진행할 계획이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타임스스퀘어 수놓은 BTS-갤럭시Z플립 콜라…
  • [갤럭시언팩] Z폴드4·플립4, '스냅드래곤…
  •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