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네이버클라우드의 매니지드서비스(MSP) 파트너사 GS네오텍은 ’와이즈N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빌링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4일 밝혔다.

GS네오텍의 자체 빌링 포털 서비스인 ‘와이즈N 클리퍼 빌링’을 통해 제공되는 와이즈N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빌링 서비스는 여러 계정을 통합해 ▲빌링 정보 및 사용 내역서 ▲비용 분석과 서비스 이용 내역 ▲청구 내역 추세 기능 등 다양한 비용 관련 정보를 제공한다.

가령 게임 고객사의 경우 게임별 또는 스튜디오별로 계정을 생성해 비용을 나누거나, 분석하게 된다. 각각의 계정에 접근해 비용 데이터를 다운로드받아 분석작업을 할 필요 없이 여러 개의 계정을 통합적으로 분석할 수 있는 인터페이스를 제공한다.

또 청구 내역 추세는 지난 6개월 내역에 대한 별도 표시 기능이 있고, 인보이스는 정산이 완료된 해당 월의 비용과 할인 정보, 전월 대비 비용 현황을 제공한다. 서비스별 상세 이용 내역과 계정 및 리전별 비용 분석을 지원하고, 클라우드 리소스 정보를 인포그래픽을 통해 실시간으로 모니터링도 가능하다.

GS네오텍 이상오 DX부문장은 “와이즈N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빌링 서비스는 네이버클라우드 사용 고객이 좀 더 편리하고 직관적으로 여러 가지 정보를 확인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자 개발하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고객의 다양한 니즈에 맞춰 기술 개발 및 인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 LG이노텍, 차량 실내용 레이더 모듈 개발
  • LG전자, 로봇 안전제어 모듈 국제 인증
  •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