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왕진화 기자] 넷마블 북미 자회사가 플레이투언(Play to Earn, 이하 P2E) 게임 신작 출시를 준비한다.

넷마블(대표 권영식, 이승원)은 북미 자회사 잼시티(Jam City)가 블록체인 전담 부서를 신설하고, 블록체인 기반 모바일 신작 ‘챔피언스:어센션(Champions: Ascension)’을 공개했다고 23일 밝혔다.

챔피언스:어센션은 웹3(Web3, 탈중앙화 형태의 지능형 웹) 블록체인 기반 P2E 게임이다. 이용자 중심으로 구성된 판타지 세계관 내에서 다른 플레이어와의 대전을 통해 보상을 획득하고, 대체불가능한 토큰(Non-Fungible Token, 이하 NFT) 형태로 소유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잼시티는 챔피언스:어센션 론칭에 앞서 한정판 NFT 챔피언 ‘프라임 이터널스(Prime Eternals)’ 1만개 판매를 진행한다. 해당 컬렉션은 게임 내 가장 높은 어센션 등급(Ascension tier) 챔피언으로 구성돼 있다. 소유 시 향후 게임 내에서 높은 수익을 기대할 수 있고, 타 플레이어들이 이용할 수 없는 다양한 특전을 얻게 된다.

크리스 디울프(Chris DeWolfe) 잼시티 공동 창립자 및 최고경영자(CEO)는 “이용자에게 다양한 매력을 어필할 수 있는 챔피언들을 게임 내에서 선보일 예정”이라며, “웹3를 통해 이용자들에게 합리적인 보상과 챔피언 소유권 등을 제공할 수 있게 된 만큼, 앞으로도 적극적인 투자 및 개발을 통해 기존 기술을 뛰어넘는 게임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조시 이구아도(Josh Yguado) 잼시티 사장 겸 최고운영책임자(COO)는 “가상자산 전문가가 아니더라도 게임을 재밌게 즐길 수 있고, 이용자가 게임을 플레이하며 실질적인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신선한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챔피언스:어센션은 천 년 간 평화를 유지해온 마시나(Massina) 세계에서 펼쳐지는 역할수행게임(RPG) 배틀 게임이다. 챔피언을 훈련시키고 장비를 갖춰 전투에 참여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잼시티는 향후 여러 챔피언 등급을 지속 추가하는 한편 전투 전리품을 활용한 무기 제작, 토지 소유권 쟁탈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잼시티는 ‘쿠키잼(Cookie Jam)’, ‘해리포터:호그와트미스터리(Harry Potter: Hogwarts Mystery)’, ‘디즈니이모지블리츠(Disney Emoji Blitz)’ 등을 개발한 글로벌 모바일 게임사다. 지난해에는 앱스토어와 구글플레이의 미국 10대 게임 퍼블리셔로 선정된 바 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타임스스퀘어 수놓은 BTS-갤럭시Z플립 콜라…
  • [갤럭시언팩] Z폴드4·플립4, '스냅드래곤…
  •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