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박세아 기자] 인공지능(AI)∙전자문서 전문기업 사이냅소프트는 구글 클라우드 서비스 '사이냅 문서뷰어 포 구글 워크스페이스(For Google Workspace)' 누적 사용자 수가 30만을 돌파했다고 22일 밝혔다.

사이냅 문서뷰어 포 구글 워크스페이스는 클라우드 기반 업무용 생산성 도구 모음인 구글 워크스페이스에서 아래아한글을 포함한 MS Office, PDF 등 다양한 포맷 문서를 다운로드하지 않고 브라우저에서 바로 볼 수 있게 하는 서비스다.

주 사용자는 '구글 클래스룸' 이용자들과 '구글 드라이브', 'G메일' 사용자다.

구글에서 기본으로 제공하는 미리 보기는 문서 레이아웃이 틀어지거나 이미지가 누락되는 등 일부 문서 뷰잉 품질에서 아쉬운 점이 있었다. 하지만 사이냅소프트는 자사 문서뷰어가 주로 아래아 한글로 작성된 교육 자료를 원본과 가장 유사한 형태의 고품질 뷰잉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보고있다.

사이냅소프트 전경헌 대표는 "초중고등학교를 중심으로 원격수업이 보편화하면서 클라우드 환경에서 아래아한글 문서를 쉽게 열람할 수 있는 뷰잉 서비스를 찾는 사용자가 많다"라며 "고품질 문서뷰잉 서비스를 제공해 구글 이용자정보 접근성 향상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우본, '헤이지니'와 소아암 환아 지원
  • 삼성전자, “호캉스, ‘더 프리미어’와 함께…
  • 원형 얼음을 집에서…LG전자, ‘크래프트 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