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금융보안원은 사무금융우분투재단(이하 우분투재단)에 기금 1200만원을 출연하는 데 노·사가 합의했다고 20일 밝혔다.

금융보안원에 따르면 우분투는 ‘네가 있어 내가 있다’는 뜻의 아프리카 코사족의 말이다. 우분투 재단은 비정규직 차별완화, 비정규직 노동환경 개선 및 사회 양극화 해소 등을 위한 사업을 추진한다.

금융보안원의 기금 출연은 2019년에 이어 두 번째다. 조합원 1인당 월 5000원씩을 사회연대기금으로 출연해 연말 재단 출연에 참여했다는 것이 금융보안원 사무금융노동조합의 설명이다.

최찬영 금융보안원 지부장은 “우분투 재단에 대한 조합원들의 깊은 관심과 적극적인 지지에 감사하고, 금융보안원 노동조합은 우리 사회가 함께 더불어 살아갈 수 있도록 우분투의 가치를 실천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우본, '헤이지니'와 소아암 환아 지원
  • 삼성전자, “호캉스, ‘더 프리미어’와 함께…
  • 원형 얼음을 집에서…LG전자, ‘크래프트 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