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권하영 기자] 글로벌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넷플릭스가 인도 시장에서 요금을 최대 60% 인하해 눈길을 끈다. 최근 한국 시장에서는 기습적인 요금 인상을 단행한 것과 대조되는 행보다.

14일(현지시각) 넷플릭스는 인도 요금제 가격을 할인한다고 밝혔다. 베이직 요금제(해상도 480p)는 499루피에서 199루피(약 3100원)로, 모바일 전용 요금제는 149루피(2300원)로 가격을 낮췄다. 스탠다드 요금제(해상도 1080p)는 499루피(7800원), 프리미엄 요금제(해상도 4K)는 649루피(1만원)로 각각 인하했다.

국내에서 서비스 중인 스탠다드 요금제가 월 1만3500원, 프리미엄이 1만7000원인 것과 비교하면 거의 반값 수준이다.

이 같은 가격 정책은 넷플릭스가 2016년 인도 시장에 상륙한 이후 두 번째다. 넷플릭스는 지난 2019년 인도 시장 한정으로 모바일 전용 요금제를 선보인 바 있다.

업계에선 현지 OTT가 강한 인도 시장에서 넷플릭스가 가격 승부수를 띄운 것으로 해석한다.

시장조사기관 옴디아에 따르면 지난해 인도 OTT 시장에서 넷플릭스의 점유율은 7%다. 1위는 디즈니플러스가 인수한 인도 현지 OTT ‘핫스타’로, 점유율이 41%에 달한다. 또 다른 현지 OTT 업체인 에로스 나우(24%)가 그 뒤를 쫓고 있다. 넷플릭스와 함께 2016년 인도 시장에 진출한 아마존 프라임비디오는 9%로 3위다.

넷플릭스는 수익을 어느 정도 포기하면서까지 인도 시장에 공을 들이고 있다. 시장조사기관 미디어 파트너스 아시아에 따르면, 올해 말까지 OTT 서비스에 비용을 지불하는 인도인은 8900만명에 이를 것으로 추산된다. 2026년까지 인도의 OTT 구독자 수는 2억명 이상으로 늘어날 전망이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 LG이노텍, 차량 실내용 레이더 모듈 개발
  • LG전자, 로봇 안전제어 모듈 국제 인증
  •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