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혜숙 과기정통부 장관

[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최근 제조, 의료, 금융 등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클라우드를 중심으로 한 디지털 전환이 가속되고 있습니다.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시스템에도 클라우드가 핵심적인 역할을 했는데, 이는 클라우드 기업이 디지털 경제의 주역으로 사회적 책임을 다하며 우수한 기술력을 선보인 좋은 사례입니다.”(임혜숙 과기정통부 장관)

8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는 국내 주요 클라우드 기업과 함께 클라우드 산업 성과 및 발전 방향을 공유하는 ‘2021 그랜드 클라우드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행사의 주제는 ‘디지털 대전환의 중심, 클라우드로 만나는 미래’다.

환영사를 맡은 임혜숙 과기정통부 장관은 “클라우드를 통해 모든 것이 연결되는 시대를 맞이했다. 국내 클라우드 기업이 성장하고 글로벌 경쟁력을 갖추려면 기업간 협력을 통해 클라우드 생태계를 강화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정부에서도 클라우드 기업들과 소통하고 이를 정책에 반영해 국가 클라우드 대전환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또 과기정통부 내년부터 제3차 클라우드 기본계획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공공부문의 민간 클라우드 우선 이용과 클라우드 산업 경쟁력 강화, 클라우드 지속 성장을 위한 생태계 조성 등의 내용을 골자로 한다. 서비스형 인프라(IaaS) 및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도입이 대폭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홍사찬 과기정통부 인터넷진흥과장은 “민간 클라우드를 중심으로 행정·공공기관 정보시스템의 클라우드 전환을 추진하겠다. 조달·예산제도도 개선해 보다 편리하게 전환이 이뤄지도록 지원할 것”이라며 “우편, 교육, 재난안전, 국방, 의료 등 분야의 주요 시스템을 우선적으로 민간 클라우드로 이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날 행사를 기점으로 국내 클라우드 산업 발전을 주도할 협의체도 출범했다. 한국클라우드산업협회와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를 중심으로 ‘클라우드 대전환 협의체’를 구성, 보다 경쟁력 있는 클라우드 서비스를 만들기 위한 기반을 마련했다.

오후에는 클라우드 및 소프트웨어(SW) 기업과 관련 기관의 발표도 진행된다. 더존비즈온, 알서포트가 SaaS 기업의 대표로, 클라우드 매니지드서비스 기업(MSP)으로는 메가존클라우드와 베스핀글로벌이 각각 발표한다. KT, 네이버클라우드,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IaaS 및 서비스형 플랫폼(PaaS) 발표를 맡았다.

한편 행사에서는 클라우드 산업 발전에 기여한 개인·단체를 격려하기 위한 유공 표창 및 산업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장관 표창을 받은 것은 ▲클루닉스 서진우 대표 ▲이노그리드 구원본 상무 ▲타이거컴퍼니 김범진 대표 ▲이유엔 조수민 대표 ▲황우민 국가보안기술연구소 선임연구원 ▲한국전자통신연구원 문성 책임연구원 등 6명의 개인과 ▲제노솔루션 ▲모니터랩 ▲한국남부발전 등 3개 기업·공공기관이다.

우수 클라우드 관련 제품·서비스로 클라우드 산업 대상을 수상한 것은 IaaS ‘g클라우드’를 개발한 가비아와 클라우드 기반 병원정보 서비스(SaaS) ‘엣지앤넥스트’를 개발한 이지케어텍이다. 엣지앤넥스를 도입한 혜민병원은 우수 도입 기관으로 함께 장관 상장을 받았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TV 1분기 매출액, 삼성전자 1위 LG전자 2위…
  •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우본, '헤이지니'와 소아암 환아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