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스토어 중국 창사 지점. <출처=애플>

- 정부 규제 면제 위해 로비…‘중국과 협력하겠다’ 합의서 작성

[디지털데일리 백승은 기자]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가 중국 정부와 비밀 계약을 체결한 것으로 알려졌다.

8일 디인포메이션에 따르면 팀 쿡 애플 CEO는 2016년 5월 중국 정부와 2750억달러(약 323조6750억원) 규모의 투자 유치 계약을 체결했다. 디인포메이션은 애플 내부 문서와 관계자들 인터뷰를 통해 이와 같은 사실을 밝혀냈다.

팀 쿡 애플 CEO는 앱스토어와 아이클라우드 등 각종 애플 서비스에 대한 중국 정부의 규제를 면제받기 위해 공무원들과 로비를 실시했다. 이에 중국 국가발전개혁위원회와 합의서를 작성했다.

합의서의 주된 내용은 중국의 13차 5개년 계획을 기반으로 한다. 상호 이익을 달성하기 위해 중국 기업과 함께 성장할 것을 강조한다. 구체적으로 ‘중국 제조사가 제조 기술을 길러낼 수 있도록 지원할 것’ ‘중국 대학 및 중국 정보기술(IT) 기업에 직접 투자할 것’ 등 중국에 협력하는 내용이 담겼다.

애플은 계약 기간 동안 실제로 많은 중국 기업과 계약을 맺었다. 2016년에는 중국 최대 풍력터빈 제조사 신장 금풍과기와 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2017년에는 아이클라우드 사업장을 중국으로 이전하겠다고 밝히기도 했다. 2018년에는 중국에 3억달러(약 3537억원) 규모의 클린에너지 투자펀드를 론칭했다.

애플과 중국 정부가 맺은 계약 기간은 5년이다. 이 계약은 별다른 추가 사항이 없으면 2022년 5월까지 자동으로 1년 연장된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CJ ENM, '삼성 LED' 적용한 미래형 스튜디오…
  • TV 1분기 매출액, 삼성전자 1위 LG전자 2위…
  •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우본, '헤이지니'와 소아암 환아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