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즈니+ 국내서 172억원 벌었다…넷플릭스는 768억원

2021.12.07 10:24:28 / 백지영 jyp@ddaily.co.kr

관련기사

[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지난 12일 국내에 공식 런칭한 월트디즈니컴퍼니의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디즈니플러스가 11월 한달 동안 172억원을 벌어들인 것으로 분석됐다. 디즈니플러스 구독자수는 31만명이었다.

7일 앱/리테일 분석서비스 와이즈앱·리테일·굿즈가 디즈니플러스의 결제금액과 유료 결제자수 추정치를 조사해 발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와이즈앱·리테일·굿즈는 만 20세 이상 한국인이 신용카드, 체크카드로 디즈니플러스에서 결제한 금액을 표본조사한 결과, 지난달 12일 출시일부터 30일까지 19일 동안 디즈니플러스를 결제한 사람은 31만명이며 결제된 금액은 172억원으로 추정했다.

이 기간 동안 디즈니플러스 결제를 가장 많이 한 한국인의 연령층은 30대로 전체 결제자수의 41%였다. 그 뒤를 20대가 전체결제자수의 24%, 40대가 24%, 50대 이상이 11%로 나타났다.

현재 디즈니플러스는 월 9900원 정기결제와 1년 9만9000원 정기결제를 제공하고 있다. 총 결제건수의 52%가 1년 정기결제를 이용했으며, 총 결제건수의 48%가 월 정기결제를 선택한 것으로 조사됐다.

또, 디즈니플러스를 결제한 사람의 32%는 이미 넷플릭스를 결제하고 있는 사람인 것으로 분석됐다. 한편 11월 한달동안 한국인의 넷플릭스의 결제자수는 507만 명, 결제금액은 768억원으로 추정됐다.

한편 이번 조사는 카드결제 이외에 애플, 구글, KT, LG 유플러스, LG헬로비전을 통한 결제는 조사에서 제외됐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이주의 전자뉴스] 가전업계, ESG 경영 가… [이주의 전자뉴스] 가전업계, ESG 경영 가…
  • [이주의 전자뉴스] 가전업계, ESG 경영 가…
  • LG, 잠실야구장에서 ‘부산엑스포’ 응원전
  • [르포] 이번엔 잠실…애플스토어 4호점, 차…
  • LG전자, ‘디오스 오브제컬렉션 무드업’ 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