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휩쓴 ‘지옥’, 웹툰 역주행…조회수 22배↑

2021.12.06 15:46:03 / 최민지 cmj@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전세계를 사로잡은 넷플릭스 시리즈 ‘지옥’ 인기가 네이버웹툰 원작에서도 이어지고 있다.

네이버웹툰은 넷플릭스 시리즈 지옥 공개 이후 원작 웹툰 주간 평균 조회수 약 22배, 주간 평균 결제자수 약 14배 증가했다고 6일 밝혔다. 이는 넷플릭스 시리즈 공개 전 3개월 주간 평균 대비 공개 후 2주간 평균값을 비교 분석한 결과다.

이와 함께 ​웹툰 지옥 해외 연재도 활발하게 진행 중이다. 넷플릭스 시리즈 공개를 앞두고 원작 웹툰에 대한 해외 독자 관심이 증가해, 현재 웹툰 지옥은 네이버웹툰 글로벌 서비스를 통해 영어, 일본어, 태국어, 스페인어 등 총 10개 언어로 제공되고 있다.

글로벌 연재 이후 “넷플릭스 시리즈 원작을 보러 왔다”, “웹툰과 드라마 모두 강렬하다”, "넷플릭스 시리즈 감독이 웹툰 원작자라는 사실이 놀랍다” 등 해외 독자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달 19일 공개된 넷플릭스 시리즈 지옥은 웹툰 원작자인 연상호 감독과 최규석 작가가 연출과 극본에 직접 참여했다. 시리즈 공개 후 3일간 4348만 시청 시간을 기록하며 넷플릭스 글로벌 톱(TOP)10 비영어 부문 1위를 차지했다.

​한편, 지옥은 예고 없이 등장한 지옥의 사자들에게 사람들이 지옥행 선고를 받는 초자연적 현상이 발생하고, 이 혼란을 틈타 부흥한 종교단체인 새진리회와 사건 실체를 밝히려는 이들이 얽히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2019년 8월 ‘프롤로그’ 편을 시작으로 네이버웹툰에서 처음 공개됐으며 지난해 9월 완결됐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드론쇼로 ‘무드업’하세요” LG전자, “드론쇼로 ‘무드업’하세요”
  • LG전자, “드론쇼로 ‘무드업’하세요”
  • [이주의 전자뉴스] 가전업계, ESG 경영 가…
  • LG, 잠실야구장에서 ‘부산엑스포’ 응원전
  • [르포] 이번엔 잠실…애플스토어 4호점,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