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0년 1억불 이후 11년 만에 성과

[디지털데일리 김도현 기자] 한미반도체가 수출 성과를 인정받았다. 선제적 투자로 대규모 생산능력 및 핵심 기술을 확보한 덕분이다.

6일 한미반도체는 이날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제58회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2억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1980년 설립된 한미반도체는 반도체 장비 국산화를 목표로 독자 기술을 확보해왔다. 현재 전 세계 320여개 고객사를 두고 있다.

TSMC 등 반도체 수탁생산(파운드리) 업체와 글로벌 집적회로(IC) 기업의 시스템반도체용 장비 수요가 계속 증가해 최근 10년 동안 매출 대비 수출 비중이 평균 77%를 상회하고 있다. 무진동 아이언 캐스팅(주물 플랫폼) 적용과 설계부터 부품 가공, 소프트웨어, 조립, 검사 공정까지 수직계열화를 통한 대량생산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는 점이 장점이다.

한미반도체 곽동신 부회장은 “이번 수상은 2010년 1억불 이후 11년 만의 성과다. 미중 무역분쟁과 코로나19 등 대내외 무역 환경이 위축된 상황 속에서 글로벌 반도체 기업의 대규모 투자와 이로 인한 반도체 외주 패키지 업체들(OSAT)의 캐파 증설을 미리 예상하고 선제 투자해 4개 공장으로 구성된 반도체 장비 생산체제를 구축한 점이 가장 큰 성공 요인”이라고 설명했다.

한미반도체 장비 생산 클러스터에는 지난 6월 인천 주안국가산업단지 내 오픈한 마이크로 쏘 (micro SAW) 전용 신공장을 포함 최근 3년 동안 약 540억원이 투입됐다. 연간 최대 2400대 서설비를 생산할 수 있는 규모를 갖췄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삼성, '서울 E-프리'서 전장기술·부산엑스포…
  • 타임스스퀘어 수놓은 BTS-갤럭시Z플립 콜라…
  • [갤럭시언팩] Z폴드4·플립4, '스냅드래곤…
  • KT, 광화문 리모델링 사옥 통해 '미디어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