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우드바리스타, 공개SW로 멀티클라우드 기술 확산

2021.12.06 08:47:33 / 이상일 2401@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멀티클라우드 기술을 개발하는 국내 토종 공개SW 커뮤니티인, 클라우드바리스타는 11월 30일 컨퍼런스를 통해 멀티클라우드 서비스 플랫폼 기술과 노하우를 공개하였다고 밝혔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공개SW R&D의 일환으로 추진중인, 클라우드바리스타는 변화하는 클라우드 생태계에 산업계와 함께 대응하고자 멀티클라우드 서비스 공통 플랫폼 기술을 6개월마다 공개해  기술의 국내 내재화에 힘쓰고 있다.

클라우드바리스타는 ▲멀티클라우드 서비스 및 솔루션 개발에 반드시 필요한 공통(Common) SW ▲기술수요자의 중복 개발을 최소화하는 효율적인(Efficient) SW ▲니즈가 있는 수요자는 누구나 활용할 수 있는 공개(Open) SW를 의미하는 C.E.O SW의 확보를 목표로 하고 있다.

또한, 공개SW로 산업계에 상시 보급함으로서, 멀티클라우드 서비스 및 솔루션 개발에 소요되는 기업의 개발 비용과 기간을 대폭 절감, 국내 기업의 경쟁력 강화 및 차별화에 기여한다는 전략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소프트웨어정책관 김정삼 국장은 "이제까지는 글로벌 소프트웨어 기반으로 국내 솔루션을 개발해 왔으나, 앞으로는 국내 소프트웨어 기반으로 글로벌 솔루션을 만들어 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으며, 이러한 변화의 원동력이 되는 국내 공개SW 활성화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클라우드바리스타는 국내 클라우드 기업을 통해 멀티클라우드 분야의 대표적인 레퍼런스를 우선 확보, 기술의 효율성 및 안정성을 검증하고 이후 운영 중인 공개SW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국내에 멀티클라우드 기술의 활용, 확산을 가속화한다는 전략이다. 

이러한 전략의 일환으로 최근, 멀티클라우드 서비스 및 솔루션의 사업화를 위해, 메가존클라우드와 기술협력을 체결했으며, 이노그리드, 클라이온과 업무 협력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고 밝혔다.

강동재 커뮤니티 리더는 "클라우드바리스타가 현재는 글로벌 클라우드 중심으로 개발되어 있으나, 앞으로는 국내 사업자의 클라우드를 모두 포함하는 멀티클라우드 기술로 제공하는 것이 최종 목표"라고 밝혔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의료기기 확대…통증완화 ‘메디페… LG전자, 의료기기 확대…통증완화 ‘메디페…
  • LG전자, 의료기기 확대…통증완화 ‘메디페…
  • SK이노, 생명나눔 온택트 헌혈 캠페인 개최
  • 신라호텔로 간 ‘비스포크 큐브에어’…왜?
  • LG전자, 가열 성능 개선 인덕션 전기레인지 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