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SK그룹 지주사인 SK㈜(대표 장동현)가 2일 2022년 조직개편 및 임원인사를 발표했다.

이번 조직개편은 올해 구축한 첨단소재, 그린, 디지털, 바이오 등 4대 핵심 사업 중심의 투자전문 조직구조를 안정화하고, 각 투자센터별 전문 역량을 고도화함으로써 파이낸셜스토리 실행력을 강화하는 것이 핵심이다.

먼저 장동현 사장은 부회장으로 승진한다. 장동현 사장은 투자전문회사로서 SK㈜의 정체성을 확립하고, 4대 핵심사업을 중심으로 다양한 투자와 글로벌 M&A 등을 통해 기업가치를 제고해 왔다는 평가를 받았다. 아울러, ESG 경영의 적극적인 추진을 통해 SK㈜의 경영시스템 혁신도 주도해 왔다.

이번 장동현 사장의 부회장 승진으로 최태원 회장 아래 총 8인의 부회장 체제가 완성됐다. 장동현 사장과 함께 이날 김준 SK이노베이션 대표이사 사장도 부회장으로 승진했다.

이에 따라 현재 최재원 수석부회장, 최창원 SK디스커버리 부회장 등 오너 일가와 박성욱 SK하이닉스 부회장, 박정호 SK하이닉스 부회장, 유정준 SK E&S 부회장, 서진우 중국사업 부회장을 포함해 총 8인의 부회장단을 두게 됐다. 부회장들이 국내외 주요 사업을 맡는 CEO 책임경영 강화다.

한편, SK㈜는 최근 합병한 SK머티리얼즈 지주부문을 SK㈜ 내 CIC(사내 독립 기업) 형태의 ‘SK㈜ 머티리얼즈’로 두고 SK㈜ 첨단소재 투자센터와의 시너지를 제고한다는 계획이다. SK㈜ 머티리얼즈는 사업개발센터, BM혁신센터, 글로벌테크(Global Tech)센터 등 3개 센터 체제로 운영된다.

SK㈜는 4대 핵심 사업에 집중하기 위해 올해 초 실시한 조직구조 개편의 성과를 기반으로, 각 투자 영역의 전문성을 대폭 강화함으로써 기업가치를 지속적으로 끌어 올린다는 방침이다.

그 일환으로 글로벌 투자환경의 변화와 트렌드에 선도적으로 대응하고 각 사업 영역의 투자 전문성을 제고하기 위해 첨단소재 투자센터와 디지털 투자센터 내에 ‘Tech(테크) 담당’과 ‘Global(글로벌) 담당’ 조직을 각각 신설했다. 

테크 담당은 첨단소재 투자센터가 투자한 포트폴리오 간의 기술적 시너지 향상을 담당하며, 글로벌 담당은 디지털 투자센터의 글로벌 투자 기회를 발굴하고 네트워킹을 전담하게 된다.

이번 인사를 통해 신규선임된 임원은 7명으로, 첨단소재 투자센터와 디지털 투자센터에서 각 2명, 바이오 투자센터와 재무부문, SK리츠운용에서 각 1명의 신규임원을 배출했다.

SK㈜ 관계자는 “SK㈜는 투자전문회사로서 파이낸셜스토리 실행을 가속화하기 위해 최적의 조직구조를 갖추고 각 투자센터의 전문역량을 강화함으로써 기업가치 제고 성과를 구체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장동현 SK(주) 대표이사 부회장 프로필>

2004년 : SK텔레콤 경영기획실장
2010년 : SK텔레콤 CFO, 전략조정실장
2011년 : SK텔레콤 CMO, 마케팅부문 부사장
2014년 : SK플래닛 COO, 부사장
2014.12~ : SK텔레콤 CEO, 대표이사 사장
2016.12~ : SK주식회사 CEO, 대표이사 사장
2022.1~ : SK주식회사 CEO, 대표이사 부회장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구매 후에도 ‘UP’그레이드…LG전자, ‘업… 구매 후에도 ‘UP’그레이드…LG전자, ‘업…
  • 구매 후에도 ‘UP’그레이드…LG전자, ‘업…
  • 삼성전자, 포터블 프로젝터 ‘안착’…‘더 프…
  • 구글, 스마트시계 '픽셀워치' 5월 공개
  • LG전자, 의료기기 확대…통증완화 ‘메디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