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왕진화 기자] 게임물관리위원회가 게임 정책에 대한 심도 있는 대화를 나눌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한다.

게임물관리위원회(위원장 김규철, 이하 게임위)는 오는 10일 ‘2021 게임정책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팬데믹 이후 큰 변곡점을 맞이하고 있는 게임 산업 주요 이슈가 다뤄질 예정이다. 

제1세션에서는 유진호 한국고객만족경영학회 센터장이 게임정책 연구기반 마련을 위한 ‘게임 등급분류 및 사후관리 기초조사’ 관련 발표에 나선다. 이어 제2세션으로 ‘메타버스와 게임의 쟁점 및 향후과제’를 주제로 박형준 성균관대 교수가 게임산업 패러다임 변화와 미래전략을 살펴볼 계획이다.

게임 트렌드 변화와 게임 정책에 관한 토론도 열린다. 좌장에는 이인원 서울시립대 교수, 토론자에는 오지영 법률사무소 로앤코 변호사, 조경훈 한국방송통신대 교수가 함께 한다.

김규철 게임위 위원장은 “코로나19 이후 게임은 단순한 놀이, 오락을 넘어 사회적 소통 교류 수단으로 주목 받고 있으며, 메타버스라는 디지털 가상세계를 통해 더욱 활성화되고 있다”면서 “이번 세미나를 통해 게임 정책에 관한 심도 있는 논의가 이뤄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게임위가 주최 및 주관하고, 문화체육관광부 후원으로 진행되는 이번 세미나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유튜브 실시간 온라인 중계로 진행된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의료기기 확대…통증완화 ‘메디페… LG전자, 의료기기 확대…통증완화 ‘메디페…
  • LG전자, 의료기기 확대…통증완화 ‘메디페…
  • SK이노, 생명나눔 온택트 헌혈 캠페인 개최
  • 신라호텔로 간 ‘비스포크 큐브에어’…왜?
  • LG전자, 가열 성능 개선 인덕션 전기레인지 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