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벅스, 박형식X한소희 ‘뮤직시네마’ 제작…사업 다각화 전략

2021.11.29 09:31:55 / 최민지 cmj@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NHN벅스가 포화된 음원 플랫폼 시장에서 사업 다각화 전략을 꾀하기 위해 오리지널 콘텐츠 확보에 나섰다.

NHN벅스(대표 왕문주)는 레드나인픽쳐스‧제나두엔터테인먼트와 뮤직시네마 ‘사운드트랙#1’ 제작 계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NHN벅스는 제작투자를 맡은 만큼, 이번 뮤직시네마 지적재산(IP)을 소유하게 된다. NHN벅스는 음악 서비스 노하우를 비롯해 레드나인픽쳐스 영상 콘텐츠 및 제나두엔터테인먼트의 음악 콘텐츠 제작 역량을 결합한 신개념 뮤직시네마를 공개할 예정이다.

내년 4부작으로 방송 예정인 뮤직시네마 사운드트랙#1은 ‘왕이 된 남자’ ‘빈센조’ 등 흥행작을 선보인 김희원 감독이 연출을 맡고, 안새봄 작가가 집필한다. 주인공은 박형식과 한소희 배우로 확정됐다. 20년 절친인 두 남녀가 2주간 한 집에 머물면서 서로의 마음을 알아가는 로맨스 장르다.

NHN벅스는 지상파와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등과 사운드트랙#1 공급 협의 가능성을 열어놓고 있다.

벅스는 사운드트랙#1을 시작으로 다양한 장르 콘텐츠 IP를 확보하고, OST를 포함한 음원 유통 사업을 확대한다. 벅스만의 오리지널 콘텐츠를 선보이면서 종합 엔터테인먼트 콘텐츠 기업으로 도약한다는 계획이다.

벅스는 “내년 공개 예정인 사운드트랙#1은 최고의 연출가, 배우, 가수가 합류해 지금까지 볼 수 없던 새로운 형태의 뮤직시네마로 선보일 예정”이라며 “벅스에서만 경험할 수 있는 오리지널 콘텐츠를 확보하기 위해 다양한 업체와의 전략적 제휴 관계를 확대하는 한편, 관련 투자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시판…출고가 1…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시판…출고가 1…
  • 삼성전자, ‘더 프리스타일’ 시판…출고가 1…
  • LG전자, “‘씽큐’ 체험해보세요”
  • LG전자, 2022년 에어컨 경쟁 ‘점화’
  • 삼성전자, ‘갤럭시 언팩’ 9일 개최…‘갤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