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청소기·큐커, 이용자 편의성 ‘호평’

[디지털데일리 윤상호 기자] 삼성전자가 이용자 편의성을 높인 생활가전 디자인으로 호평을 받았다.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는 대한인간공학회 주관 ‘2021년 인간공학디자인상’을 수상했다고 26일 밝혔다.

▲비스포크 제트는 ‘베스트 오브 베스트’ ▲비스포크 제트봇AI와 비스포크 큐커는 ‘베스트 이노베이션’에 이름을 올렸다.

인간공학디자인상은 ▲사용 용이성 ▲효율성 ▲기능성 ▲감성품질 ▲안정성 ▲보전성 ▲시장성을 소비자 관점에서 평가한다.

양혜순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삼성전자 비스포크 가전은 제품을 사용하는 과정에서 관리하는 단계에 이르기까지 소비자를 배려하는 다양한 기술을 적용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의 라이프스타일과 사용 패턴을 체계적으로 분석해 편의성과 성능을 극대화한 제품을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SK온, ”EV배터리 상태 직접 확인하세요“
  • LG화학, ‘제6회 대학생 광고 공모전’ 수상…
  • SK이노베이션, ‘힐링+스페이스’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