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안나 기자] 17일 네이버는 신임 최고재무책임자(CFO)로 김남선 투자·글로벌 인수·합병(M&A) 전담조직 책임리더<사진>를 선임한다고 밝혔다.

김남선 내정자는 지난해 8월 네이버에 합류했다. 그는 서울대학교 공과대학과 하버드 로스쿨 졸업 후 미국 대표 로펌 크라벳, 스웨인&무어에서 변호사로 2년여간 활동했다.

이후 금융 전문가로 이력을 전환, 10여년 간 글로벌 투자 회사 라자드와 모건스탠리, 맥쿼리에 재직하며 투자 및 금융 자문 업무를 해왔다.

네이버는 “김 내정자는 국내외 굵직한 인수합병(M&A) 업무를 주도해 M&A 전문가로 업계에 이름을 알렸다”고 전했다.

◆ 인적사항 및 주요 경력

▲1978년생, 서울대 / 하버드 로스쿨 JD 졸업

​▲2007.09~2010.03 크라벳, 스웨인&무어, 변호사 (뉴욕)

▲2010.04~2012.05 라자드, IB부문 부장 (뉴욕)

▲​2012.06~2017.04 모건 스탠리, IB부문 상무 (서울, 홍콩)

▲2017.04~2020.07 맥쿼리, 한국PE 총괄 전무 (서울)

▲2020.08~ 네이버 사업개발, 투자 및 M&A 총괄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 전 세계 정부, TSMC ‘러브콜’…왜? [IT…
  • LG이노텍, 차량 실내용 레이더 모듈 개발
  • LG전자, 로봇 안전제어 모듈 국제 인증
  • 청호나이스, 커피머신 공략 ‘잰걸음’…누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