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온피플, AI기반 자율주행 협력 기술 특허받아

2021.11.16 13:20:23 / 박세아 seeall@ddaily.co.kr

관련기사
라온피플, 디지털트윈 사업에 300억원 투자받아
라온피플, 브이씨와 25억5000만원 골프센서 공급 계약

[디지털데일리 박세아 기자] 라온피플이 인공지능(이하 AI) 교통 분야에서 자율주행 협력과 디지털 트윈 데이터 구축 관련 특허를 새롭게 취득했다.

라온피플(대표 이석중)은 교통량이나 혼잡도를 감지해 교통신호를 제어하는 등 자율주행 협력 기술개발과 디지털 트윈 구축 등 장치 관련 특허를 취득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특허는 단위 시간에 교차로를 통과한 차량 교통량을 산출하고, 이후 교통량을 예측해 신호를 제어할 수 있도록 하는 기술이다. 교차로 혼잡 방지는 물론 컨트롤 타워와 연계해 자율주행 차량들과 통신에 따른 원활한 주행을 보조할 수 있는 AI 솔루션이다.

또한 교통 분야 디지털 트윈은 실제 데이터 기반 도로, 지형, 건물 및 교통 환경과 똑같이 구축한 가상 세계에서 현실 속 출퇴근시간, 러시아워 등 테스트 결과에 따라 미래 세계를 예측하고 실증할 수 있도록 기술을 지원하게 된다.

라온피플은 "특허 기술을 활용해 데이터를 축적하고, 교차로마다 AI 신호제어 솔루션을 적용함으로써 신호대기 시간을 줄여주고 배기가스 및 탄소 배출량을 감소시키는 데 기여할 것"이라며 "자율주행 보조는 물론 유기적인 차량 흐름을 지원함으로써 교통사고 방지 및 조기 탐지, 신속한 처리에도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가열 성능 개선 인덕션 전기레인지 선… LG전자, 가열 성능 개선 인덕션 전기레인지 선…
  • LG전자, 가열 성능 개선 인덕션 전기레인지 선…
  • LG전자, 스탠바이미 해외 공략 ‘시동’
  • 삼성전자, ‘큐커’ 구독 서비스 확대…‘큐커…
  • 삼성전자, TV 신제품 ‘시력 보호·색상’ 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