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 전자서명인증사업자 선정

2021.11.12 15:06:21 / 이상일 2401@ddaily.co.kr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모바일 금융플랫폼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이하 토스)는, 11일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으로 부터 ‘전자서명인증사업자’로 인정 받았다고 밝혔다.  

‘전자서명인증사업자’는 지난해 6월 전자서명법 개정으로 신설된 자격이다. 

기존 공인인증서의 독점적 지위가 사리지고 다양한 인증사업자가 출현함에 따라,  과기정통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은 일정한 운영 요건을 갖춘 사업자를 엄격히  평가하여  ‘전자서명인증사업자’로 지정하고 있다.  

특히, 내년 1월 출발하는 ‘마이데이터 서비스’는, 이용자가 각 금융기관에서 본인 신용정보를 조회 할 때 ‘통합인증’ 절차를 두고 있으며, ‘통합인증기관’이 되기 위한 필수 조건으로 ‘전자서명인증사업자’ 지위를 요구하고 있다.  

토스 인증팀 안재균 PO는 “금융, 공공서비스 등 엄격한 본인확인 및 전자서명 절차가 필요한 곳에 토스인증이 활용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고 설명했다.  

토스는 올해 들어 인증 사업에 속도를 내고 있다. 지난 8월에는 방송통신위원회가 지정하는 ‘본인확인기관’에 플랫폼 중 유일하게 선정된 바 있다.  

또 이에 앞서 6월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공인전자문서중계자’지위를 획득했다. 

이에따라 토스에서 발급되고 전송되는 주민등록표초본, 납세증명서 등 전자문서는 오프라인 등기와 동일한 효력을 갖는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웹OS 플랫폼 ‘규모의 경제’ 확보… LG전자, 웹OS 플랫폼 ‘규모의 경제’ 확보…
  • LG전자, 웹OS 플랫폼 ‘규모의 경제’ 확보…
  • “물 한 잔 따라줘”…접근성 높이는 가전업계…
  • LG전자-현대차, “도심에서 캠핑을”
  • SK이노, 발달장애인 음악축제 올해도 ‘함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