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방탄소년단 트위터


[디지털데일리 박현영기자] 방탄소년단(BTS) 소속사 하이브(HYBE)가 대체불가능한 토큰(Non-Fungible Token, NFT) 시장에 공식 진출한다.

4일 하이브는 가상자산 거래소 ‘업비트’ 운영사인 두나무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맺고 NFT 사업에 나선다고 밝혔다.

두나무는 하이브에 제3자 배정 유상증자 방식으로 7000억원을 투자한다. 동시에 하이브도 같은 방식으로 두나무에 약 5000억원을 투자한다. 하이브는 이번 지분 투자로 두나무 주식 2.48%를 취득할 예정이다.

양사는 합작법인을 설립해 아티스트 지적재산권(IP)와 NFT가 결합된 팬덤 기반 신규 사업을 공동 추진할 계획이다.

NFT는 팬덤 문화가 공고한 케이팝이 잘 접목될 수 있는 분야로 꼽힌다. 팬과 아티스트 모두 ‘윈-윈(Win-win)’ 할 수 있는 구조를 이끌어낼 수 있어서다. 하이브 역시 이 같은 장점을 주목한 것으로 풀이된다.

아티스트가 음원이나 굿즈를 NFT로 제작해 판매할 경우, 블록체인 상에서 거래되므로 중개자가 없다. 때문에 스트리밍 플랫폼 등 기존 중개자가 가져가던 수익을 아티스트가 온전히 가져갈 수 있다.

팬들 역시 특별한 경험을 누릴 수 있다. NFT가 토큰마다 고유 가치를 지니는 만큼, NFT로 판매되는 굿즈는 모두 가치가 다르고 복제가 불가능한 한정판이다.

팬은 한정판 굿즈를 구매함으로써 아티스트와 직접 소통할 수 있다. 또 코로나19로 아티스트와 물리적 소통이 불가능한 상황에서도 디지털 세상에서 소통하는 게 가능하다. 구매한 굿즈는 NFT 거래 플랫폼에서 다른 팬에게 판매할 수도 있으며, 이 때 판매 기록은 모두 블록체인에 기록된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포터블 프로젝터 ‘안착’…‘더 프… 삼성전자, 포터블 프로젝터 ‘안착’…‘더 프…
  • 삼성전자, 포터블 프로젝터 ‘안착’…‘더 프…
  • 구글, 스마트시계 '픽셀워치' 5월 공개
  • LG전자, 의료기기 확대…통증완화 ‘메디페…
  • SK이노, 생명나눔 온택트 헌혈 캠페인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