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전기차 생산공정 최적화 나서… 다쏘시스템과 협력

2021.10.20 09:14:58 / 이상일 2401@ddaily.co.kr

공급망과 운영계획 및 최적화 솔루션 도입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다쏘시스템은 BMW그룹과 생산 계획 및 일정 조율 과정을 디지털화 해 공장 성능을 최적화하는 프로그램을 실행 중이라고 발표했다. 

BMW는 이드라이브(이하 eDrive) 부품의 생산과 조립 공정을 최적화하기 위해 다쏘시스템의 ‘델미아 퀸틱’을 eDrive를 생산하는 독일 딩골핑, 라이프치히 및 레겐스부르크 지역에 위치한 eDrive 생산 시설에 도입했다. 델미아 퀸틱은 공급망과 운영계획 및 최적화 솔루션이다. 

BMW는 전기차 모델 생산 효율을 높이기 위해 부품 조립 라인에서 진행되는 생산계획과 일정 조율에 델미아 퀸틱의 가상 디지털 환경을 이용하게 되었다. 

BMW의 최신 기술을 활용한 순수전기차 5 세대 BMW eDrive는 확장형 모듈로 설계되어, 차량의 구조, 생산 지역에 따라 다양하게 적용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운전자의 선택에 따라, 휘발유 사용 없이 전기만을 사용하여 주행이 가능한 기존의 하이브리드 차량 보다 진보한 기술을 사용한다. 

델미아 퀸틱 솔루션은 이러한 차세대 차량 생산 과정에서 설치 시간과 재고를 줄이고 생산 중단 등의 긴급 상황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으며 생산 비용을 낮추는 데 기여한다. 델미아 퀸틱 솔루션은, 독일에 위치한 BMW의 모든 공장에 적용될 예정이며, 앞으로 BMW eDrive 생산에 계속 사용될 것이라고 밝혔다. 

다쏘시스템의 자동차 및 모빌리티 산업 부문 로렌스 몬타나리 (Laurence Montanari) 부사장은 또한 "다쏘시스템의 혁신적인 솔루션으로 BMW는 더 효율적이고, 빠른 의사 결정과 생산성 강화, 비즈니스의 우선순위를 반영하는 정확한 핵심 성과 지표를 개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강조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드론쇼로 ‘무드업’하세요” LG전자, “드론쇼로 ‘무드업’하세요”
  • LG전자, “드론쇼로 ‘무드업’하세요”
  • [이주의 전자뉴스] 가전업계, ESG 경영 가…
  • LG, 잠실야구장에서 ‘부산엑스포’ 응원전
  • [르포] 이번엔 잠실…애플스토어 4호점,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