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백지영기자] 오는 21일 한국형발사체 누리호가 고흥 나로우주센터에서 발사된다. 이와 관련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발사 당일 국민의 현장 방문 자제를 요청했다. 

17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와 전라남도 고흥군청은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의 발사와 관련해 일반 국민들의 현지 방문 자제를 요청했다. 발사 안전통제와 방역 상황을 고려한 것이다. 대신 온라인 비대면 응원이 가능하다.

우선 현장 접근통제와 관련, 21일 발사시각 전후로 나로우주센터 주변의 인원‧장비‧시설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육상으로 인근 3km 반경의 접근이 전면통제된다. 해상은 비행방향 폭 24km x 길이 78km가 통제된다.

또한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예전 나로호 발사 때 일반 국민들이 응원을 진행했던 우주발사 전망대는 고흥군에서 발사일 오후 2시 이후는 폐쇄할 예정이다.

여수시, 고흥군 등 별도의 인근 지역에서는 통제나 인원 제한은 없으나 해당 지역자치단체는 단체 인원이 모일 경우 방역 상황을 고려하여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을 스스로 준수할 것을 당부했다.

현장 응원 대신 온라인과 방송을 통해 응원의 목소리를 전하는 방법은 다양하다. 과기정통부는 한국항공우주연구원과 공동으로 네이버TV, 유튜브 채널을 통해 발사 현장에서 진행하는 생방송을 송출한다. 댓글을 통해 생방송에 실시간 참여도 가능하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올레드TV도 오브제컬렉션” LG전자, “올레드TV도 오브제컬렉션”
  • LG전자, “올레드TV도 오브제컬렉션”
  • 中企, 인덕션 ‘열전’…
  • LG전자, “스탠바이미로 웹툰 보세요”
  • [PLAY IT] 아이패드9 vs 아이패드미니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