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공동 연구센터 설립 MOU 체결

[디지털데일리 윤상호 기자] LG전자가 디지털 헬스케어 경쟁력 향상을 위해 카이스트(KAIST)와 손을 잡았다.

LG전자(대표 권봉석 배두용)는 카이스트와 ‘LG전자-카이스트 디지털 헬스케어 연구센터 설립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센터장은 정용 카이스트 바이오및뇌공학과 교수가 맡았다. 양측은 개인 맞춤형 건강관리 솔루션을 공동 개발한다. 또 이종산업과 융합을 추진한다.

박일평 LG전자 최고기술책임자(CTO)는 “LG전자는 고객과의 접점인 스마트 가전을 통해 헬스케어 영역의 고객가치를 제공할 준비가 돼 있다”며 “의(醫)공학이 융합된 글로벌 연구 경쟁력을 갖춘 카이스트와 함께 그동안 이어온 디지털 기술 리더십을 지속 발전시켜 디지털 헬스케어의 미래를 열어갈 혁신 기술을 연구하고 새로운 사업 기회를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삼성전자, “반려동물과 펫가전 체험하세요”
  • 우본, '헤이지니'와 소아암 환아 지원
  • 삼성전자, “호캉스, ‘더 프리미어’와 함께…
  • 원형 얼음을 집에서…LG전자, ‘크래프트 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