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극리드 품질 및 내구성 향상 기대

[디지털데일리 김도현 기자] 배터리 부품업체 에이에프더블류가 신규 특허를 확보했다.

1일 에이에프더블류는 ‘전기차용 배터리 모듈 제조방법 및 이에 의해 제조된 전기차용 배터리 모듈’ 특허를 등록했다고 밝혔다. 이번 특허는 배터리 모듈 품질과 내구성을 향상시키고 경량화하는 것이 골자다.

전기차 배터리 모듈 구성 중 베터리 셀의 단자는 알루미늄 또는 구리 재질로 형성된다. 구리는 가격이 비싸고 무거운 문제가 있다. 다른 재질인 두 단자 연결 시 견고한 용접이 어렵고 내구성이 약화될 수 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특허에는 ▲전극 조립체 준비단계 ▲전극리드 제조단계 ▲용접단계 ▲필름부착단계 ▲패킹단계 ▲전해액 주입단계 ▲배터리 셀 제조단계 ▲센싱 부스바 설치단계를 포함한다.

에이에프더블류는 전도성이 우수한 구리와 무게가 가벼운 알루미늄을 마찰 용접해 제조한 전극리드를 사용해 비용과 무게를 감소시키면서 성능 및 경량성을 향상시킬 방침이다.

여러 개 배터리 셀을 적층시킨 후 기존 구리 전극 리드에 회사의 신제품 음극리드를 활용해 전극리드의 알루미늄을 동일한 알루미늄 소재로 된 센싱 부스바로 연결한다. 연결성을 향상시키고 배터리 모듈의 안정성 및 내구성이 향상되는 효과가 있다. 직병렬 연결을 동일한 리드, 알루미늄 센싱 부스바를 통해 연결하는 기술이다.

에이에프더블류는 국내 특허 출원과 동시에 미국 유럽 일본에도 특허 출원해 심사 중이다. 회사 관계자는 “해당 특허권은 전기차 배터리 등에 사용될 수 있는 파우치형 배터리 셀의 리드에 적용될 예정”이라며 “핵심원천기술 확보 및 상용화에 더욱 박차를 가해 에이에프더블류만의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English News더보기

  • 동영상
  • 포토뉴스
교황청 스위스 근위대가 택한 보안 솔루션은…… 교황청 스위스 근위대가 택한 보안 솔루션은……
  • 교황청 스위스 근위대가 택한 보안 솔루션은……
  • [포토] ‘나이트 크로우’로 새롭게 단장한…
  • KT, 대성동서 ESG 활동 지속…레고 활용 코…
  • 삼성전자 '갤럭시 익스피리언스 스페이스'…글…

PLAY IT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