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박세아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임혜숙, 과기정통부)와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협회장 박정호)는 국내 정보통신기술(ICT) 중소기업들의 화상 수출 상담회를 개최했다.

본 상담회에는 15일부터 16일 양일간 국내 ICT 중소기업 80여개사와 미국 브라질 벨기에 중국 베트남 등 29개국 62개사 바이어가 참여했다. 상담회장에 직접 참석이 어려운 기업들은 바이어, 통역원과 3자 화상 회의를 통해 온라인으로도 상담을 진행했다.

상담회는 참가기업 수출계약 성과를 높이기 위해 사전 수요조사를 통해 희망 바이어와 연결될 수 있도록 조치했다. 또 비대면 방식 한계를 보완하고자 제품설명서를 제작해 바이어에게 배포했다. 이 밖에도 무역 및 기업설명회(IR) 전문 컨설팅 기회를 제공했다.

이번 상담회를 통해 총 247건, 5700만 달러 규모 수출 상담이 이뤄졌다. 일부 기업은 현장에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 모아드림은 말레이시아 MAIZA Tech 사와 5만달러 규모 MOU를 체결해 스마트폰 다국어 입력 키보드 기술을 수출하기로 했다.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KAIT) 관계자는 “1차 상담회 이후 수주 가능성이 큰 기업들을 대상으로 11월 중 2차 상담회를 개최하는 등 실질적 성과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크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에스크로
  • 동영상
  • 포토뉴스
LG전자, 장애인 접근성 높인다…수어상담서… LG전자, 장애인 접근성 높인다…수어상담서…
  • LG전자, 장애인 접근성 높인다…수어상담서…
  • 삼성도 참전…늘어나는 국내 멀티쿠커 시장, 왜…
  • LG전자, “화질은 올레드TV”… 예술 마케…
  • [르포] '뉴트로+신기술', LG전자가 마련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