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년비 48%↑…중국 82억달러 한국 66억달러

[디지털데일리 윤상호 기자] 각국이 반도체 생산능력(캐파) 투자를 지속하고 있다. 지난 2분기 반도체 장비 업체 매출액이 급증했다.

반도체장비재료산업협회(SEMI)는 지난 2분기 반도체 장비 매출액을 249억달러(약 28조9700억원)로 추산했다고 8일 밝혔다.

분기 기준 역대 최대 매출액이다. 전기대비 5% 전년동기대비 48% 증가한 수치다.

지역별 매출액은 중국이 가장 높았다. ▲중국 82억2000만달러 ▲한국 66억2000만달러 ▲대반 50억4000만달러 ▲일본 17억7000만달러 ▲북미 16억8000만달러 ▲유럽 7억1000만달러 ▲기타 8억4000만달러 순이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SK온, ”EV배터리 상태 직접 확인하세요“
  • LG화학, ‘제6회 대학생 광고 공모전’ 수상…
  • SK이노베이션, ‘힐링+스페이스’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