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현대백화점, AI컨택센터‧서빙로봇부터 AI물류까지 ‘디지털혁신’

2021.08.26 10:25:26 / 최민지 cmj@ddaily.co.kr

관련기사
[단독] KT, 디지털물류 ‘롤랩’ 신설…최강림 대표 선임
“식품‧물류까지…” KT ‘AI원팀’, 동원그룹 합류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KT와 현대백화점그룹이 힘을 합쳐 국내 유통·물류 분야 디지털전환(DX)을 추진한다.

KT(대표 구현모)는 현대백화점그룹과 ‘디지털혁신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사는 ▲인공지능(AI)을 활용한 유통·물류 시스템의 디지털혁신 ▲빅데이터를 활용한 서비스 및 마케팅 경쟁력 제고 ▲각사 사업역량을 활용한 상호 시너지 창출 등을 위해 긴밀히 협력하기로 했다.

양사는 현대홈쇼핑에 AI컨택센터(AICC)를 구축한다. 코로나19 장기화로 홈쇼핑 콜센터 상담사 재택근무가 증가하면서 표준화된 상담품질 유지와 업무 효율화가 필요하다. AICC는 음성인식, 음성합성, 텍스트 분석, 대화엔진 등의 기술을 바탕으로 고객센터 업무를 효율화하는 시스템이다. AICC가 도입되면 고객응대 서비스만족도가 높아지고, 업무 효율성도 향상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와 함께 현대백화점 식품 전문 온라인몰 ‘현대식품관 투홈’ 데이터 기반으로 최적의 배송경로를 설계하는 AI 물류사업을 시범 진행한다.

아울러, 현대백화점 식당가에 ‘AI 서빙로봇’을 운영하는 한편 에너지 설비를 AI가 최적으로 자동 제어해주는 ‘AI 빌딩오퍼레이터’를 제공한다. 빅데이터 기반으로 고객 행동분석을 통한 맞춤형 타깃 마케팅, 공기질 관리, 멤버십 제휴, 임직원 사무공간 혁신 등 다양한 분야에서 긴밀히 협력할 예정이다.

KT 경영기획부문장 박종욱 사장은 “현대백화점그룹과 이번 협력을 통해 유통·물류 분야 디지털혁신을 가속화하고, 다른 산업의 귀감이 되는 협업 모델을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SK온, ”EV배터리 상태 직접 확인하세요“
  • LG화학, ‘제6회 대학생 광고 공모전’ 수상…
  • SK이노베이션, ‘힐링+스페이스’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