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한컴라이프케어가 17일 코스피 상장 첫날 20.2% 하락한 1만2800원으로 장을 마감했다.

컴라이프케어의 공모가는 1만3700원이다. 시초가는 공모가 대비 17.1% 높은 1만6050원으로 출발, 장 초반 1만7600원까지 상승했다.

하지만 이후 하락을 지속, 1만2800원으로 장을 마감했다. 단일가는 이보다도 1.5% 내린 1만2600원이다. 이에 따라 한컴라이프케어는 상장 첫날 공모가를 하회하게 됐다.

한편 한컴라이프케어는 공공, 국방, 산업, 생활 사업분야를 중심으로 공기호흡기, 방독면, 방역복 등 각종 안전장비와 용품을 제조 및 공급하는 기업이다. 한컴이 안전장비업체 한컴을 인수합병(M&A)한 뒤 한컴세이프티와 합병, 사명을 한컴라이프케어로 변경했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삼성전자, 美 고가 프로젝터 점유율 1위 등극
  • SK온, ”EV배터리 상태 직접 확인하세요“
  • LG화학, ‘제6회 대학생 광고 공모전’ 수상…
  • SK이노베이션, ‘힐링+스페이스’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