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데일리 이종현기자] NHN두레이(Dooray!)는 자사의 협업툴 ‘NHN 두레이’를 기초과학연구원(IBS)에 공급한다고 11일 밝혔다.

산하에 연구소, 연구단, 행정조직, 사업단 등 복합적인 조직체계를 운영하고 있는 IBS는 두레이의 프로젝트 중심 기능과 개방성에 주목해 도입을 결정했다고 전했다. 여러 산하 조직에서 이루어지는 연구의 히스토리를 쉽게 파악하고 아카이브화할 수 있다는 점이 두레이 도입 배경이라는 설명이다.

NHN두레이는 IBS에 메신저, 메일, 프로젝트, 화상회의 등의 기능을 모아 지원한다. 지리적으로 떨어져 있는 연구단과 본원 간 소통, 타 연구기관이나 대학과 협업 등 다양한 업무 시 편의성을 높이리라는 기대다.

백창열 NHN두레이 대표는 “한국을 대표하는 기초과학 연구기관 IBS에 서비스를 제공해 기대가 크다”며 “공공부문 내 더 많은 기관들이 두레이를 도입해 새로운 협업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수요기관을 탐색하고 고객사를 확보하는 등 최선의 노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NHN두레이는 전자결재 및 근태관리, 인사, 재무서비스 기능을 추가한 두레이 2.0을 출시할 예정이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구매 후에도 ‘UP’그레이드…LG전자, ‘업… 구매 후에도 ‘UP’그레이드…LG전자, ‘업…
  • 구매 후에도 ‘UP’그레이드…LG전자, ‘업…
  • 삼성전자, 포터블 프로젝터 ‘안착’…‘더 프…
  • 구글, 스마트시계 '픽셀워치' 5월 공개
  • LG전자, 의료기기 확대…통증완화 ‘메디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