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캣, 신임 대표이사로 김영을 부사장 선임

2021.08.09 09:22:21 / 왕진화 wjh9080@ddaily.co.kr

관련기사
게임 개발사 슈퍼캣, 전 분야 신입·경력직 채용 실시
넥슨, 개발사 슈퍼캣에 투자…차기작 퍼블리싱 권한 확보

-김원배 대표, 사업개발총괄이사로…대표이사직 내려놓는다

[디지털데일리 왕진화기자] 넥슨과 '바람의나라: 연'을 공동개발한 캐주얼 RPG 개발사 슈퍼캣이 김영을 부사장을 신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고 9일 밝혔다.

김영을 신임대표는 지난 2019년 슈퍼캣에 합류, 사업 전략 및 경영과 조직 운영 전반에서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해왔다.

슈퍼캣 이전에는 SK커뮤니케이션즈 오픈플랫폼 부장, 선데이토즈 부사장 등을 역임한 바 있다.

회사 측은 신임 대표 취임 배경에 대해 "기업 운영의 효율성과 전문성 향상을 위해 임원진의 역할을 재조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회사에 따르면 김원배 대표는 대표이사직을 내려놓고, 사업개발총괄이사로서 신규 프로젝트 발굴과 게임 개발에 전념할 예정이다.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디지털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뉴스스탠드


  • IT언론의 새로운 대안-디지털데일리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영상
  • 포토뉴스
구매 후에도 ‘UP’그레이드…LG전자, ‘업… 구매 후에도 ‘UP’그레이드…LG전자, ‘업…
  • 구매 후에도 ‘UP’그레이드…LG전자, ‘업…
  • 삼성전자, 포터블 프로젝터 ‘안착’…‘더 프…
  • 구글, 스마트시계 '픽셀워치' 5월 공개
  • LG전자, 의료기기 확대…통증완화 ‘메디페…